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44237.jpg
KCI등재 학술저널

Work-Family Conflict and Depression among Female Baby boomers in South Korea: Application of Latent Growth Model

  • 137

본 연구는 베이비붐 세대 여성들의 일-가정갈등(Work-Family Conflict)과 우울의 변화궤적을 파악하고 두 변수간의 인과관계를 규명하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한국복지패널(Korean Welfare Panel Study) 8차~12차 데이터를 활용하였고, 1955년에서 1963년 사이에 출생한 베이비붐 세대 여성 636명을 대상으로 일-가정갈등과 우울의 변화를 잠재성장모형을 활용하여 분석하였다. 주요 연구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무조건적 모형 검증 결과, 일-가정갈등과 우울은 감소하는 경향을 나타내었으며, 초기값과 변화율의 개인차가 있음을 확인하였다. 둘째, 일-가정갈등과 우울의 조건적 모형 검증 결과, 일-가정갈등 초기값은 우울의 초기값에 정적으로 유의미한 영향을 미쳤고, 변화율 사이에도 정적으로 유의미한 영향이 나타나 인과관계가 확인되었다. 본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향후 노년기에 진입할 베이비붐 세대 여성들의 일-가정 갈등 및 우울에 대한 실천적, 정책적 함의 및 후속연구에 대한 제언을 논의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work-family conflict (WFC) and depressive trajectory of Korean female baby boomers and to clarify the causal relationship between two variables. For this purpose, this study used the 8th ~ 12th data from the Korean Welfare Panel Study and analyzed the changes in WFC and depression among 636 baby boomers who were born between 1955 and 1963 using a latent growth model. The main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as a result of unconditional model verification, WFC and depression showed a tendency towards decreasing, and there were individual differences in initial values and rate of change. Second, as a result of the conditional model verification of WFC and depression, the initial WFC value had a significant positive effect on the initial value of depression. In addition, there was also a significant positive effect between the rate of change of WFC and depression, and causality was confirmed. Based on the results of this study, this study discusses practical and policy implications for WFC and depression of prospective baby boomers and provide suggestions for future studies.

[Abstract]

I. Introduction

II. Literature Review

III. Method

IV. Results

V. Discussions

References

[국문요약]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