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45856.jpg
학술대회자료

「신화적 해방과 실체적 진실의 간극: 해방기 소설 속장애인의 현실인식」에 대한 토론문

  • 65

차희정 선생님의 논문은 해방기 소설에 등장하는 장애인의 목소리를 통해서 해방기 장애인의 ‘정체성 구축과 주체적 사고 발현’의 양상이 어떠했는가를 살펴보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습니다. 그간 계급과 민족이라는 거대담론 속에서 주로 논의되어 왔던 해방기 혹은 해방공 간의 문학을, 장애인이라는 소외되고 배제되었던 이들에 주목하여 그들이 인식한 해방이 어떤 것이었는가를 살펴보는 일은 해방기, 혹은 해방기 문학을 더욱 입체적이고 심층적으로 조명하는 일이 될 수 있기에 더욱 의미 있는 연구라고 여겨집니다. 현대 문학에 대해서는 견문이 적은 발표자로서는 어리석은 질의로 연구 성과에 누가 되지 않을까 염려스러움이 앞섭니다만, 논문을 읽으면서 더 설명을 듣고 싶었던 부분 몇 가지를 여쭙는 것으로 토론자의 책임을 면할까 합니다.

1. ‘해방기’라는 용어와 관련하여

2. 연구 대상과 관련하여

3. 소설이 발표된 지면과 관련하여

4. 여성 장애인에 대한 모성성의 강요와 이중적 타자화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