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46017.jpg
학술저널

주얼리 비지니스의 표적시장과 사업모델의 변화 전략에 관한 연구

초부유층(In Ultra Affluent)의 확장과 패밀리 비즈니스의 적합성을 중심으로

  • 97

오늘날 국내 주얼리 산업은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자들의 소비욕구를 미처 따라가지 못하는 상황을 야기 시키고 이로 인한 시장의 불황을 초래하고 있다. 또한 기업의 대형화와 대량화에 집중한 주얼리 산업은 한계에 이른 것으로 보이며, 점차 소수화 해가는 초부유층 중심 시장에 대비해야 한다. 주얼리 산업의 경쟁력은 제품의 가격보다 디자인, 브랜드에 있으며, 이는 곧 주얼리의 본질을 의미한다. 중세 유럽부터 시작하여, 왕가와 귀족을 위하여 존속하면서, 대를 이어 고급의 품질을 유지하고 개발하고, 그 스토리를 함께 쓰고 있는 세계적 명품 부티크들처럼, 사람에 대한 신뢰, 정직성, 가문에 대한 믿음으로 이어졌던 특정한 산업관계로의 회기(回期) 가능성을 되짚어 보아야 할 때이다.

Today, the domestic jewelery industry is in a state of failing to catch up sith the desire of consumers to change rapidly, causing the recession of market. Also, focusing on large-scale and mass-market enterprises, the jewelery industry seems to reach the limit. So it needs to prepare for the ultra Affluent class market, which is gradually becoming smaller. Competitiveness in the Jewelery industry is more in the design, brand than in the price of the product, which means the essence of Jewelery. Jewelery industry started in medieval Europe for the royal family and nobility. It has continued to develop and maintain quality in the next generation like the world-class luxury boutiques that share the story, trust in people, integrity, leading to faith in family. It is time to reconsider the possibility of recall with special industrial relations.

Ⅰ. 서 론

Ⅱ. 본 론

Ⅲ. 결 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