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48930.jpg
KCI등재 학술저널

독거, 외로움, 우울증상의 관계에 대한 일 연구

The Relationship between Living Alone, Depression and Loneliness: Mediation Effect of Loneliness

  • 631

본 연구의 목적은 외로움을 통제한 상태에서 독거와 우울의 관계가 유의미한지 분석하는 것이다. 본 연구의 자료는 춘천 지역 65세 이상 노인 조사자료 1,000명이며, 회귀분석을 활용한 경로분석을 통해 분석결과를 도출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독거여부에 따라 외로움 수준은 유의미한 차이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독거여부에 따라 외로움에 유의미한 차이가 나는 것은 독거노인의 경우 동거노인에 비해 친밀한 관계와의 접촉빈도가 적고, 이로 인해 소속감이나 친밀한 관계가 있다는 느낌을 받지 못하기 때문으로 보인다. 둘째, 외로움을 통제하는 경우 독거는 우울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는 것은 아니지만 외로움을 매개로 한 간접적인 영향은 유의미한 것으로 나타났다.

This study focuses on the relationship between living alone and depression of the elderly, and explores the possibility that loneliness mediates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living alone and the level of depression in Korean Elderly. The sample of the study consists of 1000 elderly aged 65 and above living in Chuncheon. The data is analyzed with the path analysis method with OLS regression method. The main results of this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level of loneliness showed a significant difference according to whether they were living alone. The reason for the difference was that the elderly living alone had less intimate relationship comparing with the elderly living with others and did not feel that they had the sense of belonging or intimate relationship with others. Second, it was confirmed that controlling the loneliness, the living alone showed no direct relationship with depression, but it s indirect effect through loneliness was significant.

국문요약

Ⅰ. 서론

Ⅱ. 이론적 배경

Ⅲ. 연구방법

Ⅳ. 연구결과

Ⅴ. 결론 및 제언

참고문헌

Abstract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