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1313.jpg
KCI등재 학술저널

‘頑民不事二君’ 석촌 윤용구의 금석문 연구

강원도, 경기도, 충청도 지역을 중심으로

  • 15

이 논문은 조선 말기 왕실가의 정치가이면서, 당대 석학이자 서화가로 덕망이 높았던 석촌(石村) 윤용구(尹用求)(1853~1939)가 서사한 금석문(金石文)에 관한 글이다. 윤용구는 경술국치(庚戌國恥)를 당하여 ‘완민불사이군(頑民不事二君)’ 즉, 두 임금을 섬길 수 없음을 강의(剛毅)·충의(忠義)로서 표하여 조선의 자존심을 지켜낸 의기(毅氣)의 인물이다. 석촌의 금석문에서 드러나는 서체는 개성적이며 역동적인 미감의 다양한 필획을 묘합(妙合)하여, 선진(先秦)시기부터 당대(唐代)를 거쳐 청대(淸代)에 이르기까지 시대를 넘나드는 석촌만의 自己化된 예술성으로 표출되었다. 이것이 바로 굳세고 속되지 않은 창경발속(蒼勁拔俗)한 석촌의 예술경계이다. 석촌의 예술경계에서는 다양한 심미의취(審美意趣)를 드러내고 있다. 즉 강경하고 구부러지지 않는 존엄과 엄숙함의 경외심(敬畏心), 또한 적학저보(積學儲寶)와 온고지신(溫故知新)에 그 기저를 두고 사무사(思無邪)의 바름으로 정제·절제되어 전아(典雅)한 심미의취, 나아가 불공지공(不工之工)한 경지의 법도를 초월한 노경(老境)의 묘득천취(妙得天趣)적 심미의취(審美意趣)가 투영되어 있다. 석촌 윤용구의 서예는 비액(碑額)과 비음(碑陰)을 조화시키는 예술성을 갖추고 있다. 즉, 석촌은 비신(碑身)의 비음과 비액의 서체를 보편성과 개성의 겸비로서 이를 조화시켜, 하나의 완성된 석비로서의 가치를 드러내는 안목과 예술성이 있는데, 이것이 바로 윤용구 금석문의 예술적 가치라 하겠다. 또한 이러한 안목의 예술적 가치가 녹아있는 석촌의 금석문은 그 시대의 시대적 상황의 역사적 가치와 문화적 가치가 다분히 크다. 따라서 이와 같은 사기(士氣)적 풍격(風格)을 지닌 석촌의 금석문은 그 예술성과 역사·문화적 가치가 높은 금석문으로서 손색이 없다.

This thesis is about ariticle called KeumSeokMoon(金石文) metals and rocks writings) which is written by great scholar Yoon Yong Koo(1853~1939)a.k.a Seok-Chon who was famous for his paintings and calligraphic works. He was also standing for the pride of the Chosun dynasty against Kyungsoolkukchi(庚戌國恥) which is being taken away the sovereignty. Seok-Chon’s a style of handwriting was characteristic and dynamic which was symbol of long term from Ancient China(SeonJin; 先秦時代) through Tang Dynasty(唐代) and in Qing Dynasty(淸代) it was also strong and stylish. Seok-Chon’s style shows various beauty. Seok-Chon’s calligraphy style is balanced by tomb’s writing which are universal and characteristic. And it could prove tomb writing’s artistic value which is Seok-Chon’s artistic value. Also, his KeumSeokMoon(金石文;metals and rocks writings) which is based on Seok-Chon’s artistic value has big value on its period which includes historic and cultural value. So, it has high value on its artistic value.

Ⅰ. 들어가는 말

Ⅱ. 윤용구 금석문의 개요

Ⅲ. 윤용구 금석문의 서체특징과 심미의취(審美意趣)

Ⅳ. 나오는 말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