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1908.jpg
학술저널

글로벌 공간으로서의 명동

여성소비문화의 변화

  • 105

명동은 역사적으로 최초의 형성되어 있는 차이나타다. 청일전쟁 시기 당시 대사관 근처에 청나라 상인들이 많이 모였다. 그러나 청일전쟁이 미친 영향으로 인해 일본 상인의 권익이 확대함으로써 일본인이 계속 증가하면서, 그때의 명동은 주로 일본인의 거주지 되고 1910년까지 조선 우체국, 은행, 시청의 이전 이후 일본 중심의 지위는 약화하고 없어졌다. 조선이 경제, 문화의 발전에 따르고 제1차 세계전쟁 후 들어온 대중문화의 영향으로 미쳐서 백화점이 많이 들어오고 “걸(girl)”도 등장했다. 이후 여러 가지의 소비문화가 형성되면서 성숙하였음으로써 세계 곳곳에 사람이 명동을 알 수 있고 명동을 찾아오러 한국에 왔다. 특히 여성 소비문화의 영향 때문에 명동이 코스메로드가 형성될 뿐만 아니라 글로벌 공간으로서의 여성소비문화도 형성되고 성숙하였다.

1. 머리말

2. 글로벌 공간, 명동의 탄생과 변천

3. 명동 여성 소비문화의 변화

4. 맺음말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