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1909.jpg
학술저널

친화적 공간과 작위적 공간

통영과 오사카 두 도시의 도시재생 접근 방식

  • 31

통영시는 수려한 자연경관과 역사와 문화유산이 산재되어 있는 예술보고의 고장이다. 예술이 조화롭게 살아 숨 쉬는 예향으로서 지역적 자긍심을 간직한 도시이다. 현 시점에서 통영의 아름다운 환경으로 인해 관광객은 인산인해를 이루고 있지만 통영시에 살고 있는 지역민들은 옛 것을 지우고 다시 복원, 복구하는 행정적인 업무처리에 심각성을 드러내고 있다. 영시와 오사카 시를 비교하면서 지키려는 자와 지키지 않으려는 자의 차이는 무엇일까라는 화두로 친화적 공간과 작위적 공간에 대해 이야기하고자 한다.

1. 머리말

2. 통영과 오사카의 도시 이야기

3. 맺음말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