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3386.jpg
학술저널

부정성의 극단화로서의 노년과 그 신학적 의미

‘고령화의 신학적 논의’에 대한 철학적-신학적 기초 놓기

  • 7

노년은 마지막 때에 하나님의 나라를 꿈꾸며, 이것은 우리를 억압하던 자연법칙, 상식, 이기심의 전복이다. 이것은 인과율의 거절이며, 나아가 가장 먼저 예수 그리스도께서 하나님 자신으로서 증명하셨던 부활의 근거이다. 하나님 나라는 우리가 당연시하며 고통당했던 모든 세상질서의 전복이다. 여기서 우리는 죽지 않을 것이고, 혹시 죽은 자는 다시 살아날 것이다. 노년은 바로 이러한 부활희망을 시작하는 알맞은 때이며, 바로 이것들이 부정성의 극단화 안에서 노년이 획득하게 될 신학적 의미이다.

Die Negativität (wie Tod, Altertun) ist das fundamentale Element des menschlichen Lebens, das der Mensch gar nicht überwinden kann. Das Altertum ist die Zeit, die den Menschen zur Radikalisierung der Negativität bringt. Insbesondere heißt es: Je stärker das Altertum die Erfahrung der Negativität macht, desto breiter ist er fähig, sich zu erschließen und sein Leben umzuschließen.

Ⅰ. 들어가며

Ⅱ. 인간의 근본상황으로서의 부정성

Ⅲ. 노년의 부정성 경험

Ⅳ. 부정성의 극단화로서의 노년의 의미

Ⅴ. 노년의 신학적 의미

Ⅵ. 나가는 말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