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4532.jpg
KCI등재 학술저널

온라인 예배도 예배인가?

Is Online Worship Worship? : An Emancipatory Capability of the Laity-MinJung Post Corona 19

  • 191

이 논문은 코로나19라는 전 지구적인 재앙을 맞아 ‘온라인 예배도 예배다’고 선언함으로써 기존의 사고방식에 이의를 제기하고, 기존의 사고의 한계를 넘어 새로운 해방의 영역으로 조심스럽지만 확고한 소망을 가지고 나아가려는 평신도-민중이 가진 창조적이고 해방적인 역량에 대한 이론적이고 실천적인 탐구이다. 위기의 상황에서 변화를 두려워하지 않는 평신도-민중이 가진 해방적 역량으로 인해 코로나19 이후 한국 교회는 구조적인 모순에서 벗어나 복음의 정직한 선포와 더불어 사회적인 책임 또한 올바르게 감당하는 교회가 되어 하나님 나라 건설에 이바지할것이다. 개혁된 교회는 항상 개혁되어야 한다는 종교 개혁의 원리는 여전히 유효하다. 필자는 이 논문을 통해 평신도-민중이 가진 해방적인 역량을 신학적으로 해명한 후, 그에 근거하여 코로나19 이후 한국 교회가 나아가야 할 방향이 무엇인지를 구체적으로 제시하여 교회 개혁에 일조할 것이다.

This essay tries to investigate the emancipatory capability of the laity- Minjung who create spheres of liberation beyond pre-existing limitations, declaring that online worship is also worship. The Korean churches, overcoming structural contradictions that make them severely sick, are able to contribute to a construction of the Kingdom of God, based upon the emancipatory capability of the laity-Minjung. The creative laity-Minjung makes the sphere of liberation by looking at the world a little differently. Still efficient is the principle of the Reformation that the reformed church must be always reformed (ecelesia reformata semper reformanda est). This essay will help the Korean churches with reforming themselves by suggesting various ways that they can rid themselves of structural contradictions in the theological, political, economic, and sociological point of view.

Ⅰ. 들어가는 말

Ⅱ. 다르게 보는 해방적 주체로서의 평신도-민중

Ⅲ. 미시저항의 평등적 주체로서의 평신도-민중

Ⅳ. 반본질주의적인 해방적 주체로서의 평신도-민중

Ⅴ. 나가는 말 ― 평신도-민중의 해방적인 역량에 기초한 실천적 제언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