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4612.jpg
KCI등재 학술저널

문화적 거리 및 부패거리가 한국 다국적기업의 해외투자유형 결정에 미치는 영향

The Impact of Cultural Distance and Corruption Distance on the Investment Types Decision of Korean Multinational Firms

  • 462

본 논문은 2006~2013년 한국의 기업수준 해외직접투자 자료를 이용하여 한국과 투자대상국 간의 문화적 거리 및 부패거리를 측정하고, 문화적 거리 및 부패거리가 한국 해외직접투자의 투자유형에 미치는 영향을 분석하였다. 분석을 위해 패널확률효과 다항로짓모형(panel random effect multinomial logit model)을 사용하였으며, 기업 고유의 특성을 반영하여 기존 연구와 차별성을 두었다. 분석결과에 의하면 한국의 해외직접투자의 경우 문화적 거리와 부패거리가 투자유형의 결정에 영향을 미친다는 것을 확인하였다. 보다 구체적으로는 첫째, 기업의 투자유형은 투자대상국의 부패수준보다 문화적 이질성에 더 큰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다. 둘째, 기업의 규모가 크고 자본집약적 산업일수록 합작투자, 특히 M&A를 선택할 확률이 높은 것으로 확인되었다.

This paper analyzed the impacts of cultural distance and corruption distance on the investment types decision of Korean multinational firms by measuring the cultural distance and corruption distance between Korea and host countries using firm level data from 2006 to 2013. Using a panel random effect multinomial logit model for analysis and the characteristics of firms reflected to differentiate it from previous studies. According results of analysis, cultural distance had an impact on the decision of investment type of Korean multinational firms. More specifically, first, it was found that the type of investment is more influenced by cultural heterogeneity than the level of corruption in host countries. Second, the larger the size of the firm and the more capital-intensive industries, the higher the probability of choosing joint ventures, especially M&A.

Ⅰ. 서 론

Ⅱ. 문화적 거리 및 부패거리

Ⅲ. 분석모형 및 자료

Ⅳ. 실증분석결과

Ⅴ. 결 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