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5116.jpg
KCI등재 학술저널

프랑스 대혁명과 파리의 카페들

팔레 루아얄 지역을 중심으로

  • 172

팔레 루아얄은 오를레앙 가문을 대표하는 파리의 건축물이다. 오를레앙 가문(섭정 공-평등 공)은 루이 14세에서 루이 16세로 이어지는 부르봉 가문과 오랫동안 프랑스의 통치권을 두고 갈등과 견제를 주고 받았는데 그때마다 팔레 루아얄의 위상도 변하였다. 즉, 팔레 루아얄은 루이 14세 사후 오를레앙 섭정 공이 궁정쿠데타로 권력을 장악하고 그곳을 리모델링하면서 정치적 중심지로 떠 올랐다. 이후 팔레 루아얄은 오를레앙 평등 공에 의해 다시 한번 대대적인 리모델링이 되면서 공권력이 미치지 않는 공간이 되었고 무엇보다 모든 신분에게 개방된 공간으로 탈바꿈하였다. 따라서 섭정 공 사망후 루이 15세가 증조부의 왕궁(베르사유)으로 되돌아갔고 그의 계승자인 루이 16세 역시 베르사유를 중심으로 통치를 했지만 1789년 혁명의 기운이 팔레 루아얄을 품고 있던 파리에서 피어난 것은 우연이 아니었다. 그도 그럴 것이 1789년 초부터 점차 식량난에 대한 비판과 정치적 개혁의 요구가 분출하더니 그 해 6월-7월의 매일 저녁 1만 명 이상의 군중이 운집한 팔레 루아얄의 정원과 카페에서 정부를 비판하고 그 대안을 제시하는 연설들이 이어졌다. 18세기 중반부터 부풀어 오르고 있었던 계몽 및 혁명 사상이 이곳에서 매일 저녁 폭죽처럼 터졌던 것이다. 특히 팔레 루아얄에 자리잡은 카페들은 데물랭, 당통, 로베스피에르 같은 혁명가들에게 최적의 활동 장소가 되었으며 그것은 평등 공의 정치적인 야심과도 맞아 떨어지는 것이었다.

This study is to explore Palais-Royal and its Cafés are some crucial places which lead the French Revolution. The estate of the House of Orléans and surrounded by powerful institutions and by the luxurious residential area, Palais Royal became a commercial[business, shopping] center. Many cafés gathered around this place. The position of Palais-Royal was changed depending on the political standing of the proprietor. House of Bourbon controled Versailles and House of Orléans controled Paris, and both are in rivalry each other. The régent of France(Philippe d’Orléans) succeeded on a court coup d’état. He took power away from the young king(Louis XV), whom the usurper detained near Paris. When the regent died in 1723, Louis XV returned to the Versailles Palace on which the governmental center moved from Paris. But Louis XVI was unable to resolve the religious, financial and political problems caused from his grandfather. Due to a drastic shortage of foods(1788-1789) and to a Parisian of fortune’s slip of the tongue(Jean-Baptiste Réveillon), numerous violent protests aroused over the country. Those above-mentioned let Philippe Égalité (duc d’Orléans) motivated to challenge the throne. During four years(1781-1784), Philippe Égalité renewed the palace enclosing a big rectangular garden surrounding all sides by huge buildings. He wanted to change the center for government from Versailles to Paris. Swiss guards were employed in order to keep the place independently and peaceful. Therefore any governmental forces could not enter this place. At the ground floor, Philippe Égalité rented 145 big stores in arcade, many boutiques and kiosks. There are 5 huge gambling clubs at the second floor and then upstairs there were many luxury apartments. We can also find a detached building for opera(Salle des Machines) built in 1770 in Palais-Royal. The proprietor opened all of the palace to the public, and it became the hottest commercial spot all over Paris. In this place, social or political speeches were rotated every evening in front of the audience over ten thousands, during June-July 1789. Passion for the Revolution was filled in Palais-Royal. On July 12th, eventually Camille Desmoulins jumped to the table in Café Foy and appealed to the audience for storming of the Bastille. People took the first step for the Great Revolution in Palais-Royal.

I. 서론

II. 대중의 공간으로 새롭게 태어난 팔레 루아얄

III. 쇼핑, 관광, 문화의 중심지에서

IV. 대혁명이 시작되다

V. 결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