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5926.jpg
KCI등재 학술저널

글로벌 금융위기 전후의 통화정책과 거시경제변수 간의 구조적 관계 비교

Structural Relationships between Monetary Policy and Macroeconomic Variables before and after Global Financial Crisis

  • 224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선진국 중앙은행들의 양적완화 등 비전통적 통화정책의 영향으로 신흥국 통화정책의 경기조절 기능이 약화되었다는 우려가 있다. 이에 글로벌 금융위기 전후 우리나라 통화정책과 거시경제변수간 구조적 관계의 변화 여부를 이분산성 식별에 기반한 SVAR 모형을 이용해 실증분석 하였다. 그 결과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우리나라 통화정책과 거시경제변수간의 구조적 관계가 약화되었음을 확인하였다. 통화정책과 국내 거시경제변수 상호간 동시에 미치는 영향은 대부분 사라진 반면 미국의 정책 및 금융변수 등 해외외생변수의 영향은 지속되었다. 충격반응함수, 예측오차 분산분해, 콜금리 충격시 예측치 비교 등에 있어서도 우리나라 통화정책과 거시경제변수간의 관계가 글로벌 금융위기 이후 구조적으로 약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 통화정책의 경기조절 기능을 제고하기 위해서는 선진국 통화정책의 영향에 대한 면밀한 모니터링과 함께 구체적인 통화정책 파급경로 변화에 대한 추가 연구가 필요하다.

After the global financial crisis, as the central banks in advanced countries have implemented non-traditional monetary policies, such as quantitative easing, there is concern that the economic control function of monetary policies in emerging economies has weakened. Therefore, empirical analysis was carried out using the SVAR model based on heteroskedasticity indentification to determine whether structural changes happened between Korea’s monetary policy and macroeconomic variables before and after the global financial crisis. As a result, it was confirmed that there was such structural changes. While the contemporaneous effects between monetary policy and macroeconomic variables have largely disappeared, the effects of foreign exogenous variables such as US policy and financial variables persisted. In terms of impulse-response function, forecasting-error decomposition and historical decomposition, the conclusion was the same. In order to enhance the economic control function of Korea’s monetary policy, it is necessary to closely monitor the impacts of monetary policies in advanced countries and to further study the detailed monetary policy transmission channels.

Ⅰ. 서론

Ⅱ. 선행연구 개관

Ⅲ. 연구방법론

Ⅳ. 분석결과

Ⅴ. 결론 및 시사점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