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6714.jpg
KCI등재 학술저널

신기술을 활용한 미술품의 정당화 연구

A study on the legitimation of artworks with new technology - the implications for Artificial Intelligence art through a historical case study

  • 164

본 논문은 신기술을 활용한 역사적 미술품의 정당화 과정을 분석하여, 인공지능을 수단으로 삼은 미술품의 정당성 확립에 관한 시사점을 파악하고자 한다. 이를 위해, 본고는 미술품의 정당성에 대한 예술경영학 및 예술사회학의 논의를 바탕으로 이론적 배경을 마련하고, 앤디 워홀(Andy Warhol)과 그의 작품에 대한 역사적 사례연구를 수행하였다. 연구 결과, 실크스크린 기술로 생산된 워홀 작품의 정당성에 영향을 미치는 화상, 미디어, 비평가, 큐레이터의 역할을 구체화였다. 또한, 본 논문은 해당 작품의 정당화와 예술적 관행과의 관계성을 논의하였다. 이 같은 분석을 기반으로, 이 연구는 인공지능 미술의 정당성 확보가 해당 미술품에 대한 국내 주요 예술기관 전시, 미디어 및 포럼 내 미술사적 논의 증대, 매개 인력양성 및 법적 체제 정비 등이 요구됨을 시사한다.

This study aims to make implications for legitimizing visual artworks using artificial intelligence through analyzing the process of bestowing legitimacy upon a historical artwork with new technology. To do so, this paper conducts a historical case of Andy Warhol and his artworks based on the theoretical argument about arts management and sociology of arts. Thus, the main finding of this study is to elucidate the role of dealers, media, critics, curators who have influences on the legitimacy of Warhol s artworks and this paper mainly argues the intricate relationship between the legitimacy and artistic convention. Based on this analysis, for legitimizing artificial intelligence art, this research suggests the proliferation of exhibiting it at major cultural institutions, positing it within art history in media and symposiums, naturing intermediaries about that art, as well as improving the legal framework for AI art.

Ⅰ. 서 론

Ⅱ. 이론적 배경

Ⅲ. 연구결과 및 논의

Ⅳ. 결론과 제언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