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58962.jpg
KCI등재 학술저널

메밀속 식물의 발견사 및 생물학적 특성

History of the Discovery of Genus Fagopyrum and Their Biological Characteristics

  • 55

두메메밀이 『Species Plantarum』에 기록된 1753년 이래 메밀속 식물은 지금까지 268년간 30종이 기록되었다. 9년에 1종정도 발견된 셈이다. 본 연구에서는 지금까지 발견된 메밀속 식물 발견의 역사와 생물학적 특성을 정리하여 이후 연구의 기초자료로 제공하고자 한다. 메밀의 발견사는 다음과 같이 크게 나누어 볼 수 있을 것이다. 첫째, 1900년대 이전 시기다. 18세기 중반 첫 기록 이후 20세기가 열리기 전까지 135년 동안 단 3종만이 기록되었다. 이 메밀들은 식량이나 약용으로 장기간 이용돼왔다는 점에서 본연구에서 진정 메밀로 부르고자 한다. 둘째, 20세기 개시 직전인 1888년부터 2차 세계대전이 종전된 1945년까지다. 이 시기는 탐사의 시대라 할 수 있다. 이 기간 7종의 메밀속 식물이 발견되었으며, 이 종들은 탐사 메밀이라고 부르고자 한다. 셋째, 1981년 Fagopyrum tibeticum이 발견된 후로 현재까지다. 불과 40년이 흘렀을 뿐인데 20종이나 되는 메밀속 식물을 발견한 것이다. 이 시기 새로운 종의 발견은 미래를 위한 유전자원 확보 차원 성격이 강하다. 이 시기 발견한 메밀은 미래자원 메밀로 칭하 려고 한다. 지금까지 발견된 30종 중 F. cymosum, F. statice, F. urophyllum 등 3종은 다년생, 나머지는 모두 1년생 식물이었다. F. cymosum, F. esculentum, F. homotropicum, F. tataricum 등 4종은 큰키메밀그룹에 속하고 나머지는 나무메밀그룹에 속했다. 큰키메밀 그룹은 꽃덮이로 수과를 부분적으로 덮고 가로로 긴 자엽을 갖는 특성, 나무메밀은 꽃덮이로 완전히 덮인 수과와 세로로 긴 자엽을 갖는 특성을 갖는 것이다. 또한, F. cymosum, F. esculentum, F. tataricum 등 3종은 큰 수과그룹이었다. 큰 수과 그룹은 꽃이 진 후에도 계속 남아 있는 꽃덮이보다 종자가 훨씬 더 길고, 작은 수과 종에서보다 종자가 더 크다.

Since 1753, when Fagopyrum tataricum was recorded in 『Species Plantarum』, 30 species have been recorded for 268 years in Fagopyrum. This means that one species is discovered every nine years. In this study, the history and biological characteristics of buckwheat plants discovered so far are summarized and provided as basic data for future research. The history of the discovery of buckwheat can be roughly divided into three periods as follows. First, it is the period before 1900. From the first record in the mid-18th century until the opening of the 20th century, only three species were recorded in 135 years. Since these buckwheats have been used for a long time for food and medicinal purposes, we would like to call them true buckwheat here. Second, from 1888, just before the beginning of the 20th century, to 1945, when World War II ended. This period can be called the age of exploration. Seven species of buckwheat were discovered during this period, and these species will be referred to as exploration buckwheat. Third, since the discovery of Fagopyrum tibeticum in 1981, it is still present. Only 40 years have passed, but 20 species of buckwheats have been discovered. The discovery of new species at this time has the character of securing genetic resources for the future. Buckwheat discovered during this period is intended to be called future resource buckwheat. Among the 30 species discovered so far, 3 species including F. cymosum, F. statice, and F. urophyllum were perennials, and the rest were annual plants. Four species, F. cymosum, F. esculentum, F. homotropicum, and F. tataricum, belonged to the cymosum group, and the rest belonged to the urophyllum group. Cymosum group has the characteristics of partially covering the aceae with perianths and having transversely long cotyledons, while the urophyllum group has the characteristics of having the achene completely covered with perianths and having longitudinally long cotyledons. Also, the three species, F. cymosum, F. esculentum, and F. tataricum, were species of a big achene group. A big achene group have much longer seeds than perianths that remain after flowering, and have larger seeds than small achene group.

Ⅰ. 서론

Ⅱ. 본론

Ⅲ. 결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