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161873.jpg
KCI등재 학술저널

국제무역에 따른 국가 간 부가가치의 전유 : 금융산업의 글로벌 가치사슬과 다국적기업

Cross-Border Appropriation of Value Added Through Trade: Global Value Chain and Multinational Enterprises in the Financial Services Industry

  • 106

이 연구는 국제 교역을 통해 금융산업의 부가가치가 국경을 넘나들며 전취·전유되는 양상을 글로벌 가치사슬(GVC)과 다국적 금융기업을 중심으로 분석한다. 이를 위해 ADB의 국제산업연관표를 이용하여 금융서비스 수출에 포함된 국내외 부가가치를 분해하고 OECD의 Analytical AMME 데이터를 이용하여 다국적 금융기업의 생산 및 중간재 조달 구조를 조사하였다. 분석 결과 금융산업의 GVC 참여는 세계적으로 늘어나면서도 선진국 간 연계가 강화되고 금융허브를 경유한 재수출을 통해 최종 부가가치의 전유는 소수 국가들로 집중되고 있다. 또한 다국적 금융기업은 여타 다국적기업 및 해외로부터의 중간재 조달, 투자소득의 본사 이전 등을 통해 GVC의 불균등한 위계를 재생산한다. 결국 금융산업의 GVC는 다국적기업들이 주도하는 생산의 국제적 재편 결과로, 국가 간 금융서비스 교역은 통합의 정도가 높아지면서도 부가가치의 전유가 집중되는 모순을 집약적으로 드러낸다.

This paper investigates cross border appropriation of value added through trade by analyzing the global value chain(GVC) of financial services industry as well as the role of multinational enterprises (MNE) within the chain. To this end, both of the ADB’s Inter Country Input Output Table and the OECD’s Analytical Activity of Multinational Enterprises database are utilized to decompose value added in gross exports and to explore the input output structure of financial MNE’s foreign affiliates in host countries. Our findings show that with overall increasing participation in GVC, the core developed countries’ links along the GVC are more tightened through reexport of services via financial hubs such as Luxemburg and Ireland, which produces unequal appropriation of value added. Also, financial MNEs contribute to reproducing the uneven GVC through overseas procurement and transfer of investment income. Taken together, the eventual appropriation of value added in the hands of a few superpowers along the GVC is in sharp contradiction to the deeper international financial market integration.

Ⅰ. 서론

Ⅱ. 분석 방법과 자료

Ⅲ. 분석 결과

Ⅳ. 결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