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Crisisonomy Vol.17 No.7.jpg
KCI등재 학술저널

음주운전 재범 가능성에 영향을 미치는 운전자 요인 분석

Investigating Drivers’ Characteristics That Influence the Likelihood of Driving under the Influence of Alcohol (DUIA) Recurrence

본 연구는 재범자의 운전자 관련 특성을 기반으로 음주운전 재발 가능성에 영향을 미치는 유의한요인을 규명하고자 하였다. 음주운전 재발이 발생할 때까지의 기간의 차이를 확인하기 위해 생존모델이, 음주운전 재발 가능성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을 규명하기 위해 Cox 비례위험 모델이 사용되었다. 분석을 위해 도로교통공단 의정부지청에서 음주운전으로 기소된 운전자 320명을 대상으로음주운전 특별교통안전교육 프로그램을 이수한 데이터를 수집하고, 경찰청 데이터베이스 시스템의음주운전 관련 자료와 결합했다. 생존 분석 결과, 첫 번째 위반에서 두 번째 위반까지의 소요되는중위수 기간은 약 347.8주인 것으로 분석되었으며, 음주운전 재발 가능성에 영향을 미치는 위험 요인으로 연령, 성별, 직업, 교육 및 혈중 알코올 농도가 유의한 것으로 나타났다. 분석결과로부터 알수 있듯이 운전자 인적요인별로 차별화된 교육과 관리를 위한 대책 수립이 필요한 것으로 판단된다.

This study attempted to identify significant factors affecting the likelihood of Driving Under the Influence of Alcohol (DUIA) recurrence based on the drivers’ related characteristics of recidivists. A survival model was used to identify the differences in time period taken until the DUIA recurrence occurs, and a Cox proportional hazard model was employed to investigate which factors are more likely to affect the likelihood of DUIA recurrence. For the analysis, data were collected through a survey of 320 drivers who had been prosecuted as DUIA and to complete the DUIA special traffic safety education program at the Uijeongbu branch of Road Traffic Authority, and then combined with DUIA-related data stored at the National Police Agency database system. The results of survival analysis indicated that the median period from the first offence to the second one was about 347.8 weeks, and that age, gender, occupation, education, and Blood Alcohol Concentration (BAC) were significantly found as risk factors affecting the likelihood of DUIA recurrence. From the analytical results, it seems to establish a countermeasure for differentiated education and management for each driver factor.

Ⅰ. 서론

Ⅱ. 기존 문헌 고찰

Ⅲ. 분석 방법론 정립

Ⅳ. 분석 결과

Ⅴ. 결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