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프랑스문화연구 제53집.jpg
KCI등재 학술저널

세네갈 사회에 대한 아이러니 섞인 시선

아미나타 소우 팔의 『거지들의 파업』

세네갈의 아미나타 소우 팔은 프랑스어권 아프리카 여성작가들이 주목받기 시작 한 1970년대 후반부터 작품을 발표하기 시작한 아프리카 여성작가의 첫 세대로, 최근까지 집필을 계속하고 있다. 1979년에 출간된 거지들의 파업, La Grève des bàttu은 그녀의 작품 중에서도 가장 잘 알려진 작품으로, 공쿠르상 후보작에 올랐 으며 흑아프리카문학대상을 수상했다. 작가는 유머와 아이러니를 섞어 권력자의 냉담함과 위선을 비판하고, 소설에서 걸인과 여성으로 대표되는 독립 이후 세네갈 사회의 약자들에게 목소리를 낸다. 이 논문은 독자의 관심과 공감을 이끌어내기 위 해 소우 팔이 사용한 다양한 서사기법을 분석하고, 사회참여 소설과 여성주의 소설 로서 작품에 대한 기존 평가의 허점을 지적하여 궁극적으로 작가가 끈질기게 세네 갈 사회가 ― 특히 여성에 대해 ― 드러내는 불의와 위선을 지적하여 인간의 존엄 성이 존중되는 상호의존적 관계의 중요성을 부각시키고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Aminata Sow Fall, toujours active depuis son début en 1976, est la “grande dame” des lettres africaines, représentative de la première génération des écrivaines africaines francophones. Nommé au prix Goncourt et couronné du Grand prix littéraire de l’Afrique noire, La Grève des bàttu, sorti en 1979, est le plus connu parmi ses ouvrages. L’écrivaine y critique l’insensibilité et l’hypocrisie des hommes au pouvoir avec humour et ironie, et donne une voix aux sans-pouvoirs de la société sénégalaise après l’indépendance, représentés dans le roman par les mendiants et les femmes. Cet article analyse les techniques narratifs divers utilisés par Sow Fall pour susciter l’intérêt et la sympathie du lecteur, et pointe sur les lacunes dans l’évaluation existante de son œuvre en tant que roman d’engagement et roman féministe, pour finalement montrer que l’auteure signale avec persistance les injustices et l’hypocrisie manifestes dans la société sénégalaise, en particulier envers les femmes, pour souligner l’importance des relations d’interdépendance où est respectée la dignité humaine.

1. 서론

2. 본론

3. 결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