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한국의철학회.jpg
KCI등재 학술저널

캉길렘의 생명철학에서 개체성과 내재적 규범의 문제

조르주 캉길렘의 의철학에서 의학은 기술이라고 주장된다. 이는 실용적 의미가 아니라 인간의 전체성을 반영하는 가치론적 지평에서 제시된다. 이러한 의학의 특징이 캉길렘의 철학적 사유의 동기가 된다. 의학적 지식은 생리학의 단순한 응용이 아니라 환자 개인의 체험에 기초한 임상적 관찰에서 비롯한다. 의학이 과학이고 그 실행이 순수 지식의 응용이라면 환자는 수동적 대상에 머물게 된다. 그러나 환자는 질병에 수동적으로 노출되기보다는 자신의 생애를 통해 이미 습득된 능동적 태도에 의해 질병의 위협에 대처한다. 캉길렘은 이 점을 ‘규범성’이라고 특징짓는다. 규범성은 개인의 삶의 핵심이지만 실증주의 의학은 이를 설명할 수 없다. 여기서 캉길렘의 의학사상의 생기론적 특징이 나타난다. 캉길렘의 규범성 개념은 일인칭 주관과 관련되기 때문에 기계론적 설명방식을 벗어난다. 캉길렘의 독창성은 개체성과 가치 그리고 규범에서 의학의 본질을 도출하는 데 있다.

George Canguilhem(1904-1995) is one of the rare French philosophers of the 20th century to develop an approach that was shaped by a medical education. For him, medicine is considered as “a technique or an art at the junction of many different sciences, rather than a proper science.” The thesis that medicine is a technique is presented not at a practical level, but on an axiological horizon which reflects the totality of humanity. This character of medicine became a motive that concretized Canguilhem’s philosophical thinking. Medical knowledge is not an application of physiology, but is derived from clinical observations which are based on the personal experiences of each patient. If medicine were based on scientific knowledge and its practice the very application of this pure knowledge, the patient might be a passive object. However, the patient doesn’t remain passive, but reacts to the menace of disease according to attitude that the patient developed over the course of his or her life. Canguilhem characterizes this point as ‘normativity’, the core of individual life, which eludes positivist medicine. Here appear the essential contents of his vitalism. Although they emphasized the activity of individual living being, other modern French vitalists didn’t consider this dimension of norms. Since the normativity in Canguilhem concerns the subjectivity of the first person, it avoids a mechanical form of explanation. Thus Canguilhem’s originality is found in his derivation of the essence of medicine from individuality, values and norms.

【요약문】

1. 들어가는 말 - 왜 오늘날 생기론인가?

2. 과학주의적 질병관 비판

3. 생명의 규범성과 개체성

4. 개체적 규범성의 관점에서 본 질병과 건강

5. 캉길렘과 프랑스 생명철학 전통

참고문헌

Abstract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