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경희대학교 국제지역연구원 아태연구.jpg
KCI등재 학술저널

Evolution of China's Banking System: Focusing on State-owned Commercial Banks

본 논문은 중국인민공화국 수립이후 진행되어온 중국은행제도의 역사적 변천 과정을 조명하고 있다. 수십 년 동안의 괄목할 만한 경제성장에도 불구하고 중국의 은행산업은 지극히 완만한 속도로 변화해 왔다. 중국의 은행시스템은 국유상업은행에 의해 주로 지배되어 왔으며, 본 논문은 특별히 중국국유은행, 즉 소위 Big Four 은행을 중심으로 중국은행의 문제점, 효율성 및 개혁을 다루고 있다. 2001년 말 중국의 WTO 가입을 계기로 하여 광범위한 은행개혁이 이루어져 외국 은행들에 대한 국제적인 경쟁력의 제고를 꾀하였다. 증권거래소에의 상장 등 지배구조개선 노력이 이루어졌지만 국제적인 기준으로 볼 때 보다 내실이 있는 개혁이 필요하며 이에 대한 몇 가지 제언을 하며 논문을 마무리하고 있다.

This paper reviews historical developments and changes in the China’s banking system since the establishment of the People’s Republic of China. In contrast to most emerging economies, the Chinese banking industry showed gradual transformation notwithstanding its remarkable economic growth for the past three decades. China’s banking system has been heavily dominated by state-owned commercial banks. This paper examines China’s state-owned commercial banking sector in particular, shedding light on its problems, reforms, and efficiency. Banking sector in China has been known for its heavy non-performing loans and low efficiency because of interventions from the central government. Since China’s entry to the World Trade Organization (WTO) in December 2001, banking reforms have been extensively conducted for international competition. Nevertheless, there are still much room for improvement by international standards.

Ⅰ. Introduction

Ⅱ. Historical Background on the China's Banking Industry

Ⅲ. State-owned Commercial Banks: Problems and Reform

Ⅳ. Conclusion and Recommendations

References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