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커버이미지 없음
KCI등재 학술저널

죄의 양심. 히브리서의 '양심' 개념에 대한 철학적 신학 고찰

히브리서 10장 2절의 ‘죄의 양심’을 고찰하여 죄의 양심에서 벗어난 양심의 자유를 제시하는 것이 논문의 목적이다. 그리스도의 피가 죄를 ‘깨끗하게 하다’ 할 때의 동사인 ‘카타리조’(καθαρίζω)의 목적어가 히브리서 9장 14절에서는 ‘양심’이지만, 요한일서 1장 7절에서는 ‘우리를 모든 죄로부터’라 했기에 ‘죄를 깨끗하게 하다’는 말은 ‘양심을 깨끗하게 하는’ 것과 같은 것임을 알 수 있다. 양심은 ‘죄를 깨닫게’(히 10:2) 하고 ‘죄를 기억하는’(히 10:3) 기능을 한다. 이러한 양심의 기능을 주목한 독일 철학자 니체(Friedrich Nietzsche)는 양심이 죄를 깨닫고 기억하여 느끼게 되는 양심의 가책을 기독교가 발명한 몹쓸 병이라 비판한다. 그러나 히브리서 10장 2절은 니체가 주장한 것처럼 양심의 가책이 어떻게 생겨났는지 밝히는 것이 아니라, 양심의 가책에서 어떻게 자유할 수 있는지 제시하고 있다. 히브리서는 기억에 남아 있는 “죄의 양심”(히 10:2)과 “악한 양심”(히 10:22)을 그리스도의 피로 정결하게 하여 “죽은 행실에서 깨끗한 양심”(히 9:14)과 “선한 양심”(히 13:18)으로 하나님을 섬기고 하나님께 나아가도록 권면한다. 논문의 주제를 정당화하기 위한 방법론은 철학적 신학이다. 히브리서에 다섯 차례(9:9; 9:14; 10:2; 10:22; 13:18)나 ‘양심’ 개념이 등장하기에 ‘양심’ 개념에 대한 정확한 이해와 해석을 위해 해석학이 필요했다. 철학적 신학 특히 해석학에 기초해 온전하지 못한 양심(9:9), 구원받은 양심(9:14), 죄의 양심(10:2), 거듭난 양심(10:22) 그리고 선한 양심(13:18) 등의 양심 개념의 내용이나 속성을 설명하다 보면 다양한 조직신학적 방법론들과 만나게 된다. 그리스도의 피로 말미암은 9장 9절의 그리스도론, 9장 14절 성령론에 기초한 양심의 구원론, 10장 2절의 죄의 양심, 곧 죄의 기억이나 양심의 가책에서 자유함을 기념하는 성례, 그리고 10장 22절과 13장 18절의 거듭난 선한 양심을 통한 종말론적 교회론 등이 그것이다. 철학적 신학의 방법론에 기초해 양심 개념이 논구되지만, 철저하게 성서신학이나 조직신학과의 연대 속에서 진행된다. 여러 양심 개념 분석을 넘어 각각의 구체적 적용 사례는 계속된 연구 작업의 기획 속에 남겨두게 되었지만, 각 양심 개념의 특성을 설명하다 보면 실천적 적용이 논의된다.

I analyze the conscience of sin in Hebrews. The methodology for this subject analysis is not based on a moral understanding of the concept of ‘conscience’, but based on Christology and soteriology, and above all, the Holy Spirit and eschatological ecclesiology according to the Hebrews. I have not found any paper that studies the concept of ‘conscience’ in Hebrews following the methodology. Therefore, there is no intensive review of previous studies. In Hebrews, the concept of ‘voice of God’, ‘inner court’, or moral judgment, which is a common understanding of ‘conscience’, does not appear. The concern of Hebrews is the conscience of sin. In other words, it is not an analysis of the realization of sin and suffering from guilty conscience, but freedom from the conscience of sin. It follows the consideration of chrisotological conscience that ‘it is possible only through the blood of Christ’. It is based on the theory of the Holy Spirit that the reason why the blood of Christ brings eternal atonement, and a complete conscience is the Holy Spirit. It is because all the views that the conscience of sin becomes the saved conscience, and the reborn conscience are understood and analyzed based on soteriology. In addition, the writer of Hebrews introduces a good conscience, and advises how the church as the eschatological community should live a life of worshiping and serve God with a good conscience.

I. 들어가는 말

II. 히브리서 9장 9절 : 온전하지 못한 양심

III. 히브리서 9장 14절 : 구원받은 양심

IV. 히브리서 10장 2절 : 죄의 양심

V. 히브리서 10장 22절 : 거듭난 양심

VII. 나가는 글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