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커버이미지 없음
학술저널

국제사회의 대이란 경제제재 이후 중·이란 관계 동향 및 시사점

2010년 UN 안전보장이사회가 결의(UNSCR: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Resolution) 1929를 채택하면서 국제사회는 강도 높게 이란 경제를 압박해왔다. 그러나 이란의 최대 무역국인 중국은 UNSCR 1929 외에 추가적인 제재를 도입하지 않겠다고 밝혔고, 이는 국제사회의 대이란 경제제재의 실효성을 저해한다는 비판을 초래했다. 한국을 비롯하여 제재에 참여한 국가들의 이란 내 사업은 철수 직전에 놓인 반면, 중국은 기존 경쟁국들의 공백을 활용하여 이란 내 입지를 굳히고 있다. 본 연구는 국제사회의 압박에도 불구하고 중국과 이란이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는 원인을 파악하기 위해 양국의 경제 관계뿐만 아니라 정치·외교적 관계까지 전면적으로 분석했다. 이를 바탕으로 대이란 경제제재에 참여한 한국이 향후 이란과 어떤 전략적 관계를 맺어야 할 것인지에 대한 시사점을 도출하고자 했다. 중·이란 무역 규모는 2009년 글로벌 경제위기에 다소 주춤하였으나 UNSCR 1929가 채택된 2010년과 그 여파가 있던 2011년 말에 이르기까지 지속적으로 증가하였다. 2012년 무역 규모 감소에도 불구하고 중국은 이란의 최대 수출대상국, 제2의 수입대상국을 기록하여, 이란 경제에서 중국이 차지하는 비중이 확대된 것을 알 수 있다. 중국의 대이란 수출 관점에서 보면 독일을 비롯한 EU 기업이 이란 시장에서 철수하면서 중국이 중공업, 자동차 산업에서 반사이익을 누리게 되었다. 방위산업에서도 중국은 서방의 대이란 경제제재라는 변수로부터 비교적 자유롭게 이란에 무기 수출을 지속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중국의 대이란 수입 관점에서 보면 일본, 인도, 한국 등 이란의 주요 수출대상국이 이란산 원유 수입을 대폭 축소하면서 중국의 비중이 상대적으로 확대되었다. 중국의 대이란 수입의 대부분은 유류이며 그 외에 철광석, 석탄, 석유화학상품을 수입하고 있다.…

In response to United Nations Security Council resolution (UNSCR) 1929 in 2010, the United States (U.S.), member states of European Union (EU), Korea, and other countries have imposed strong restrictions on Iran’s nuclear, energy, financial, and other sectors. However, China, the largest trade partner of Iran, only agreed to UNSCR 1929 and it has been criticized for weakening international sanctions against Iran. China has expanded business in Iran by filling the void consequences of that Korea and other participants have been forced to reduce business with Iran. This paper examines current amicable relations between China and Iran in terms of economic, political and diplomatic relations amid international sanctions against Iran. Analyzing current relations, this study provides policy implications for Korea to prepare strategic plans toward Iran. China-Iran trade had been generally increased even after the adoption on UNSCR 1929 in 2010. Despite the fact that the trade decreased in 2012, China became Iran’s largest export destination and second largest import destination. As many western companies pulled out of Iran, Chinese companies take advantages of sanctions in Iran’s cars, auto parts, steel and iron products markets. Also, the EU ban on purchases of Iranian oil allows China to become the largest buyer of Iranian oil. It implies that China’s role has become more important in Iran’s economy. Moreover, China has expanded its influence in Iran’s energy and infrastructure industries with financing ability. The number of Chinese companies invest in Iran drastically increases from one in 2002 to 14 in 2013.…

국문요약

제1장 서론

1. 연구의 배경 및 목적

2. 연구의 범위 및 방법론

3. 연구의 구성 및 한계

제2장 경제제재와 중․이란 무역․투자 추이

1. 국제사회의 대이란 경제제재 동향

2. 중국의 대이란 무역 추이

가. 중․이란 무역 개요

나. 중국의 대이란 수입: 에너지, 철광석

다. 중국의 대이란 수출: 중공업, 자동차, 방산

3. 중국의 대이란 투자 추이

제3장 중․이란 관계의 내외부 환경 분석

1. 중국의 에너지 수요 증가

2. 이란의 정치체제 및 대중정책

3. 국제제재로 인한 이란의 경제난

4. 중․이란 외교관계와 제3국 문제 공동대응

5. 중․미 관계

제4장 양국의 전략 및 시사점

1. 중국의 대이란 전략

2. 이란의 대중국 전략

3. 시사점

참고문헌

부 록

Executive Summary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