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의료사회사연구 제10집.jpg
KCI등재 학술저널

한국 종두법의 발전과 의학 기술의 문제

인두법에서 우두법으로 전환과 의학 지식과 기술의 간극

한국에서 인두법과 우두법은 우열론과 이분법적 시각에서 이해되어 왔으나, 최근에는 인두법의 근대성과 역사적 역할이 재조명되고 있다. 또한 그 과정에서 인두법과 우두법 모두를 소개했던 정약용의 역할 역시 주목받고 있다. 그러나 한국에서 인두법과 우두법이 확산될 수 있는 의학적 기반은 매우 취약했다. 여기에는 서학에 대한 정치적 탄압, 의학 지식 네트워크의 결여, 관민의 지원 부족, 두묘 확보와 접종 기술 등 여러 가지요인이 복합적으로 작용했다. 이 글은 그 중에서도 두묘의 채취 및 보관, 접종 기술 등 그동안 종두법 연구에서 간과되어 온 원천기술의 중요성에 관심을 두었다. 두묘 없이 종두는 불가능하다. 인두법은 두창 환자에게서 두묘를 채취하는 것이기 때문에, 인두묘의 확보에 어려움이 없었다. 그러나 인두묘의 경우에는 시묘와 숙묘사이에 안정성의 문제와 기술적 난이도가 존재하였다. 우두법 역시 우두묘 확보가 관건이었는데, 19세기 전반까지 한국에서 우두묘를 확보할 수 있는 방안이 없었다. 자체 생산도 불가능했고, 해외에서 들여온 우두묘는 쉽게 부패해서 효과가 없었다. 두묘가 확보되지 않는 한, 아무리 우수한 종두법이 있다 해도 쓸모가 없었다. 인두법과 우두법은 이론적으로나 기술적으로 발전적인계승 관계에 있었다. 그러나 정확히 말하자면 우두법에 사용된 인두법은 중국식 인두법이 아니라 서양식 인두법이었다. 중국식 인두법은 두가를 콧 속에 불어넣는 방식이었던 것에 비해, 서양식 인두법은 팔뚝 피부를 절개하고 절개된 부위에 우두묘를 접종하는 방식이었다. 따라서 한국 사회에서 인두법에서 우두법으로 전환되기 위해서는 왜 우두묘를 접종해야 하는지와 왜 팔뚝의 피부를 절개해야 하는지 설명이 필요했고, 더 나아가 두묘의 확보와 접종 기술의 전수라는 의학 기술적 장벽도 넘어서야 했다.

In Korea, variolation (inoculation with Variola pus) and cowpox vaccine have been understood from the perspective of superiority and inferiority, but recently, the modernity and historical role of variolation are being re-examined. In addition, the role of Jeong Yak-yong(1762-1836), who introduced both variolation and cowpox vaccine, is also drawing attention in the process. However, the foundation for the spread of variolation and cowpox vaccine in Korea was very weak. This was due to a combination of several factors, including political repression against Western studies, and lack of medical knowledge networks as well as of public support and technology for securing and inoculating vaccine lymph. Among them, this article focuses on the importance of the original technology, which has been overlooked in the research on vaccination, such as the collection, storage, and inoculation technology involving vaccine lymph. Without vaccine lymph, vaccination is impossible. In the case of variolation, there was no difficulty in securing vaccine lymph as it was collected from a smallpox patient. However, in the case of cowpox vaccine, there was a problem of stability and technical difficulty in term of matured and freshly extracted vaccine lymph. In the case of cowpox vaccine, it was necessary to secure cowpox lymph, but until the first half of the 19th century, there was no way to secure cowpox lymph in Korea. It was impossible to produce on its own, and the cowpox lymph imported from abroad became rotten and thus ineffective. Unless vaccine lymph was secured, no matter how good the inoculation method was, it was useless. Variolation and cowpox vaccine were in a relationship of succession both theoretically and technologically. However, to be precise, what was used in cowpox vaccine was not Chinese-style, but Turkish-style(or Western-style) variolation. Whereas Chinese-style variolation was a method of blowing vaccine lymph into nostrils, Western-style variolation was a method of making an incision on the skin of the forearm and inoculating vaccine lymph in the incised area. Therefore, in order for the Chinese-style variolation to evolve to cowpox vaccine, it was necessary to explain and persuade why vaccine lymph should be inoculated and why the skin of the forearm should be incised. In Korea, the evolution of variolation to cowpox vaccine met a major obstacle due not only to political, social, and medical doubts but also to medical and technological factors such as the transmission of technology to secure and inoculate vaccine lymph.

1. 머리말

2. 실학자들의 종두법 연구와 임상 술기

3. 의학 지식 네트워크와 두묘의 확보 문제

4. 맺음말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