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안전문화연구 제19호.jpg
KCI등재 학술저널

시뮬레이션 팀기반 디브리핑이 보건의료계열 대학생의 임상추론, 비판적 사고 및 학습만족도에 미치는 영향

Tanner의 임상추론모델을 적용한 사례연구

최근 대학 교육에서 보건의료계열의 시뮬레이션 교육이 증가하면서 디브리핑의 표준화된 가이드라인이 요구되고 있다. 이에 본 연구는 시뮬레이션 팀 기반 디브리핑이 보건의료계열 대학생의 임상추론, 비판적 사고 및 학습만족도에 미치는 효과를 확인하고자 한다. 본 연구는 2022년 3월 2일부터 4월 20일까지 일개 대학의 시니어케어 융합 임상 교과목에 자발적으로 수강을 희망하는 보건의료계열 3학년 대학생 가운데 간호학과 3명, 치위생학과 1명으로 구성된 총 3개 그룹, 총 12명을 대상으로 단일군 사전 사후 유사실험설계로 수행되었다. 본 연구는 Tanner의 임상추론모델인 상황인지, 해석, 반응, 성찰단계를 중심으로 시뮬레이션 팀 기반 디브리핑을 포함한 교육활동을 제공하고 임상추론 루브릭, 비판적 사고척도와 학습만족도 10점 평정척도(NRS)의 구조화된 설문지로 자료수집을 하였으며 사전 및 사후 설문은 각 5분 이내로 소요되었다. 자료분석은 SPSS 통계프로그램(Ver. 22.0)을 활용하여 기술통계, Cronbach’s α 계수 및 Wilcoxon 부호순위 검정으로 하였다. 연구 결과, 임상 추론은 사전 평균 30.50±1.88점과 비교해 사후 평균 34.33±3.26점으로 유의하게 증가하였고(Z=2.76, p=.006) 비판적 사고는 사전 평균 98.00±8.75점과 비교해 사후 평균 106.08±11.03점으로 유의하게 증가하였다(Z=2.94, p=.003). 사후 학습만족도는 10점 가운데 9.92±0.29점으로 높았다. 따라서 본 연구를 통해 시뮬레이션 팀 기반 디브리핑이 보건의료계열 대학생의 핵심 역량인 임상추론과 비판적 사고의 향상에 이바지할 수 있음을 제안한다. 이에 본 연구는 시뮬레이션 팀 기반 디브리핑을 적용한 교육 효과를 검증함으로써 추후 팀 기반 디브리핑의 가이드라인을 개발하기 위한 연구의 필요성을 시사한다.

With the recent increase in simulation in the field of health profession education, the standardized guidelines for debriefing are required.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dentify the effects of team-based debriefing in simulation on clinical judgement, critical thinking and learning satisfaction of undergraduate health profession students. This study was conducted from March 2 to April 20, 2022. This study was used a one-group, pretest-posttest, quasi-experimental design. The subjects were third-year students in the department of nursing and dental hygiene at a university in S city. A total of 12 undergraduate students studying health professions wished to voluntary participate in a course called “Senior Care Convergence Clinical Practicum” for this study. The subjects were divided into three small groups with three nursing students and one dental hygiene student, and participated in team-based debriefing in simulation for senior care. Team-based debriefing was based on Tanner’s Clinical Judgement Model (noticing-interpreting-responding-reflecting). Data was collected by a structured questionnaires including clinical judgement rubrics, critical thinking scale and learning satisfaction numeric rating scale (1-10). The pre- and post- surveys took about 5 minutes. Data analysis was performed descriptive statistics, Cronbach’s α coefficient and Wilcoxon Signed Rank Test using SPSS Statistics Ver. 22.0. The Results showed that there was a statistically significant increase in the subjects’ clinical judgement (Z=2.76, p=.006) and critical thinking (Z=2.94, p=.003) after participating team-based debriefing in simulation. Especially, posttest value (Mean±SD : 34.33±3.26) of clinical judgement had increased compared to pretest value (Mean±SD : 30.50±1.88), and posttest value (Mean±SD : 106.08±11.03) of critical thinking had increased compared to pretest value (Mean±SD : 98.00±8.75). Learning satisfaction after participating team-based debriefing in simulation was 9.92±0.29 points out of 10 points. Accordingly, this study suggest that team-based debriefing in simulation contribute to enhancing clinical judgement and critical thinking as core competencies of health profession students. Accordingly, this study suggested the future study for development of team-based debriefing guideline, based on these findings.

Ⅰ. 서론

Ⅱ. 연구 방법

Ⅲ. 연구 결과

Ⅳ. 논의

Ⅴ. 결론 및 제언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