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스마트미디어저널 Vol11, No.10.jpg
KCI등재후보 학술저널

대한소아치과학회 연차총회에서 발표된 구술 및 포스터 초록의 출판률 변화

의학 전공분야의 학회의 초록이 출판으로 이어지는 비율은 50% 이하라는 이전의 연구들이 있었지만, 소아치과 분야에서는 이에 대한 연구가 거의 없었다. 이번 연구의 목적은 2001년에서 2011년까지의 개최된 대한소아치과 춘추계 학술대회의 초록들 중 어느 정도가 논문으로 출판되는지에 관한 것이다. 구연과 포스터를 위한 초록들을 모두 조사했다. 이 초록들의 제목을 이용해서 학술연구정보서비스에서 논문들을 검색하였다. 총 24번의 학회에서 706개의 초록 (477개의 구연, 229개의 포스터)가 있었고, 이 중 2011년 45.2%(319)에서 2022년 82.9%(585)가 논문으로 출판되었다. 구연은 52.2%(249)에서 86.6%(413), 포스터는 30.6%(70)에서 75.1%(172)의 출판율을 보였다. 우리는 최근 12년 간의 출판율 변화 결과가 전자 문헌검색과 전자 출판 등 디지털화 된 환경에서 기인한다고 생각한다.

Previous studies in various medical specialties have shown that fewer than 50% of abstracts presented at meetings are subsequently published, but only a few studies have been performed in pediatric dentistry.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ate of publication of articles based on abstracts presented at the Korean Academy of Pediatric Dentistry (K.A.D.P) spring and fall Congress for 2001 to 2011. The abstracts for both oral and poster presentation were collected. A RISS search was then performed to identify the publication of full-length articles based on those titles of the abstracts. A total of 706 abstract presentations were done at the 24 meetings (477 as oral presentation, 229 as poster presentations). Of these, from 45.2%(319) in 2011 to 82.9%(585) in 2022 was subsequently published. The publication ratio for orally presented abstracts was from 52.2%(249) in 2011 to 86.6%(413) in 2022, poster presentations from 30.6%(70) in 2011 to 75.1%(172) in 2022. We suggest that presenters at these meetings should expand their abstracts into full manuscripts and seek to publish them in peer-reviewed journals for the benefit of the profession. We believe that the results of changes in the publication rate over the past 12 years are attributable to the digitalized environment such as electronic literature search and electronic publication.

Ⅰ. 서론

Ⅱ. 본론

Ⅲ. 결론

REFERENCES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