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프랑스학연구 제100권.jpg
KCI등재 학술저널

프랑스어 ‘Il y a...’ 구문의 교육적 접근

프랑스어에서 “Il y a...”는 크게 비인칭 구문에서 ‘존재’를 표현하는 동사구 용법과 시간 표현 전치사 항목에서 주로 ‘avant’과 대립하는 전치사구의 용법으로 구분된다. 대부분의 문법책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두 용법은 형태만 같을 뿐 서로 연관성이 없는 것처럼 느껴지는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J’ai vu Luc il n’y a pas si longtemps.”의 예를 보면, 두 용법이 서로 불가분의 관계에 있음을 알 수 있다. 본 연구는 ‘il y a’와 관련된 이러한 용법들을 중심으로 동사구 또는 전치사구와 같이 서로 연관성이 없어 보이는 두 용법 간의 연결 고리를 찾아 그 결과를 바탕으로 우리 한국 학습자들을 위한 교육적 차원에서의 설명을 제안해보려는 시도이다. 이를 위해, “Il y a...”와 관련된 언어학 차원의 연구 결과물들과 기존의 문법 설명들을 비교하고, 고등학교나 대학교에서 프랑스어를 가르치고 있는 한국인 교수자들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이들의 결과를 반영하여 한국인 학습자들을 고려한 ‘il y a’ 구문의 교수법 차원의 제안을 하게 되었다.

La construction “il y a...” en français a deux emplois différents; l'un est celui d'un présentatif exprimant l'existence, l'autre est celui d'une préposition de temps. La plupart des livres de grammaire montrent que ces deux usages ne sont pas liés l'un à l'autre. Mais comme l'exemple “J'ai vu Luc il n'y a pas si longtemps.”, on peut constater qu'ils sont étroitement liés. Partant de ce fait, nous avons essayé de proposer une approche didactique concernant la construction “il y a” rien que pour les apprenants coréens. Pour ce faire, nous avons d'abord analysé quelques études linguistiques. Ensuite, nous avons abordé des livres de grammaire du FLE dans le cadre d'une approche didactique. Nous avons enfin effectué une enquête auprès de 24 enseignants coréens. Ce qui nous a permis de constater quelques origines de leurs erreurs récurrentes et persistantes. Et nous sommes arrivé à proposer un modèle d'enseignement/apprentissage concernant la construction “il y a”.

1. 들어가는 말

2. ‘Il y a’ présentatif vs ‘Il y a’ temporel

3. 맺는 말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