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중앙사론 제57집.jpg
KCI등재 학술저널

오무장공사 소장 유물과 화교사회

근대 시기 유물을 중심으로

본고는 오무장공사(吳武壯公祠)가 보존하고 있는 근대 시기 생성된 유물 조사를 통해 각 유물이 어떤 역사적 의미가 있는 것인지, 화교사회와 어떤 관계가 있는지 밝히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오무장공사는 임오군란 진압을 위해 청조에서 조선에 파견된 오장경(吳長慶) 제독을 제사 지내는 사당이다. 고종이 1885년 오장경 사후 그를 추도하기 위해 정무사(靖武祠)의 이름으로 세웠고 매년 이곳에서 국사를 지냈다. 일본의 조선 식민지화가 적극적으로 추진되면서 관리와 제사는 1909년 주한청국총영사관으로 이관됐으며, 경성 중화상회와 함께 제사를 지냈다. 본고는 먼저 오무장공사가 소장하고 있는 유물의 전수 조사를 하고, 비석, 편액, 대련, 위패의 각 유물의 글자를 모두 판독하는 작업을 했다. 판독 후 모든 유물의 번역 작업을 통해 각 유물의 내용을 완전히 파악했으며, 각 유물의 역사적 의미를 화교사회와의 관계를 중심으로 검토했다. 각 유물은 오무장공사의 역사를 고스란히 담고 있을 뿐만 아니라 그 변천의 실상을 여실하게 보여준다. 경성의 화교사회는 오무장공사의 관리, 수리보수, 제사에 직접 관여하고 있었으며 화교사회를 단결시켜주는 역사적 공간의 역할을 했다.

This paper aims to clarify the historical significance of each relic and its relationship with the Overseas Chinese Community through a survey of relics produced during the modern period preserved by the Wu Wuzhuanggong shrine. The WuWuzhuanggong shrine enshrines Admiral Wu Changqing, who was dispatched from the Qing dynasty to Choseon to suppress the Im-O Military Revolt. King Gojong established it in 1885 in the name of Jeongmu shrine to commemorate Wu Changqing after his death, and hold national memorial service every year. Japan's colonization of Choseon-Korea was actively promoted, and in 1909, the memorial service and management was transferred to the Qing Consulate General in Choseon-Korea, and the ceremony was held jontly with the Kyeongseong Chinese Chamber of Commerce. In this paper, we first surveyed all the relics in the collection of WuWuzhuanggong shrine and deciphered all the characters on each relic of the monument stone, plaque, couplet, and mortuary tablet. After deciphering, through the work of translating all relics, we fully grasped the content of each relic, and examined the historical meaning of each relic, focusing on its relationship with overseas Chinese community. Each relic not only contains the history of the WuWuzhuanggong shrine as it is, but also clearly shows the actual situation of its transformation. The overseas Chinese community in Gyeongseong is directly involved in the management, repair and maintenance of the WuWuzhuanggong shrine, as well as the rituals, and has served as a historical space that unites the overseas Chinese community

Ⅰ. 서론

Ⅱ. 오무장공사 소장 유물 전수 조사

Ⅲ. 조선정부 관리 시기의 유물(1885년∼1908년)

Ⅳ. 경성총영사관 관리 시기의 유물(1909년∼1945년)

Ⅴ. 결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