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a.jpg
KCI등재 학술저널

근보 성삼문 시의 배경 연구

한 작가의 특정한 경험을 두드러지게 강조할 경우에 그 작가의 문학 세계를 온전히 밝히기 어려울 뿐 아니라, 해당 시기의 문학적 성취에 대해서도 기존에 합의한 일반론에 그칠 가능성이 크다. 이 문제는 고전문학에서도 그러하지만, 근대문학에도 마찬가지로 적용될 수 있으며, 문학 연구에서도 그러하지만, 교육 현장에서 더욱 그러하다.이 글은 근보 성삼문의 삶과 문학에 드리워진 덮개를 걷어내고, 그가 시와 시론 양면에서 이룬 문학적 성취를 객관적으로 보고자 하였다. 계유정난이 발발하기 전까지 근보는 인왕산 자락에 자리잡은 안평대군의 사저, 비해당에서 활발한 예술 활동을 펼치면서 국내 뿐 아니라, 중국에까지 널리 문명을 떨쳤다. 그의 시는 낭만적 기질과 발랄한 천재성으로 넘쳐났으며, 늘 다른 사람들과 더불어 창화하는 즐거움 속에서 시작 활동을 전개하였다. 또한 그의 시론은 이후 관학파 문인들에 의해 정착된 ‘도본문말’론에 기울지 않고, 시 문학 자체의 서정성을 바탕으로 풍교를 주창하였다. 이는 고려말로부터 이루어져 온 조선 비평문단사의 주류를 그대로 계승한 것이다. 아울러 근보 성삼문의 시와 시론은 후대 문인들에게 많은 영향을 주었다. 따라서 오늘날 근보 성삼문의 시론을 마땅히 조선 전기 문학론에서 핵심적인 위치에 놓을 필요가 있다.

1. 서론

2. 근보 성삼문 시의 형성 배경

3. 근보 성삼문 시의 문학사적 위상

4. 결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