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post.jpg
KCI등재후보 학술저널

문헌고찰을 통해 살펴본 남성주부의 경험과 실천적 제언

본 연구는 국내외 연구 12편을 대상으로 남성이 전업주부가 되는 과정과, 남성주부가 경험한 보상과 비용에대해 가족 관점에서 문헌고찰을 통하여 살펴보았다. 연구 결과는 다음과 같다. 첫째, 남성이 전업주부가 되는과정은 미취학 자녀에 대한 돌봄 공백이 발생한 시기에 가족의 암묵적⋅직접적 합의에 기반을 두고 내린 합리적인선택의 결과이자, 일종의 가족전략이었다. 둘째, 남성주부가 된 이후 경험한 주요 보상은 자녀와의 친밀감 및유대감 증진, 아내와의 관계 개선, 자녀의 유연한 사고와 성숙으로, 가족과 밀접하게 연관되어 있었다. 셋째, 남성주부로서 느끼는 비용은 주변과 사회의 낙인찍기, 소외감과 고립감, 남성으로서의 정체성 혼란, 육아부담을포함한 부정적인 감정들과 우울로, 여러 원인이 사회에 내포된 성역할 고정관념에서 비롯되었다. 남성주부와 남성주부가 속한 가족의 건강성 증진을 위하여 가족센터 및 제도적 지원방안을 논의하였다.

This study examined the process of men becoming stay-at-home fathers and the rewards and costs experienced by stay-at-home fathers through a literature review from a family perspective in 12 published studies written in Korean and English. The results of the study are as follows. First, the process of men becoming at-home dads was the result of a reasonable choice based on the family’s tacit or direct agreement and a kind of family strategy at a time when there was a gap in care for preschool children. Second, the main rewards experienced since becoming at-home dads, namely, to promote intimacy and bond with their children, improve relationships with their wives, and to make their children more flexible in their thinking and more mature, were largely related to their families. Third, the costs of being an at-home dad were stigmatization, alienation and isolation, confusion of an identity as a man, and depression due to negative emotions and child-care burdens. Several major causes stemmed from the gender role stereotype implied in society. Practical suggestions to enhance services at Family Centers and other public policy support were discussed to strengthen stay-at-home fathers and their families.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