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교원교육 제39권 제3호.jpg
KCI등재 학술저널

인공지능시대의 도덕교육 연구

인공도덕행위자(AMA)의 구분과 윤리 적용을 중심으로

연구목적 본 연구는 인공지능 시대의 도덕교육, 특히 인공지능의 가장 뜨거운 쟁점이라 할 수 있는 ‘기계는생각할 수 있는가?’라는 문제를 다루면서 인간과 기계의 궁극적인 차이와 한계가 무엇인지를 규명하고자하는데 목적이 있다. 연구방법 이를 위해 4차 산업 혁명, 인공지능(AI), 빅데이터(big data), 기계학습(machine learning) 등 디지털기술 관련 문헌자료들에 대한 분석과 성찰적 담론을 통해 인공지능시대의 도덕교육의 방향을 모색한다. 연구결과 인공지능 시대의 도덕교육이라는 관점에서 인공도덕행위자(AMA)의 구분과 윤리 적용이라는문제를 과학기술문명에 대한 성찰적 담론을 중심으로 논의하였다. 즉, 스튜어트 러셀의 ‘이로운 기계(beneficial machine)’에 대한 믿음을 토대로 구성해 낸 기계 원칙 세 가지를 ‘선호’의 관점에서 논의하고,또한 무어(Moore)의 네 가지 단계의 AMA를 제시하면서, 3단계의 ‘명시적 윤리 행위자’를 다루었으며,그리고 인공지능의 쟁점과 관련해서 하이데거의 기술문명 비판론과 창의성(creativity)에 대해 논의하였다. 결론 이를 바탕으로 본 고에서는 인공지능의 핵심 주제가 될 수 있는 “기계는 생각할 수 있는가?”라는물음을 통해 인공지능의 도덕교육 적용 가능성을 탐색하였다.

Purpose: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investigate the ultimate difference and limitations between humans and machines while addressing the most heated controversy in the era of artificial intelligence, particularly the question of “Can machines think?”, which is considered a critical issue in moral education in the age of artificial intelligence. Methods: To this end, the direction of moral education in the AI era is sought through analysis and reflective discourse on literature materials related to digital technologies such as the Fourth Industrial Revolution, artificial intelligence (AI), big data and machine learning. Results: From the perspective of moral education in the era of artificial intelligence, this study discusses the classification of Artificial Moral Agents (AMA) and the application of ethics, focusing on reflective discourse on science and technological civilization. In other words, it examines three principles of machine construction based on Stuart Russell’s belief in “beneficial machines” from the perspective of “preference”, presents Moors four stages of AMAs, and addresses the concept of explicit ethical agents in the third stage. Additionally, it explores Heidegger's critique of technological civilization and discusses creativity in relation to the controversies surrounding artificial intelligence. Conclusion: Based on this, the present study explored the potential application of moral education in artificial intelligence through the question “Can machines think?”, which can be a core topic in the field of artificial intelligence.

Ⅰ. 서론

Ⅱ. 인간과 인공지능의 공존 가능성 전략

Ⅲ. 인공도덕행위자(AMA)의 구분과 윤리 적용 문제

Ⅳ. 인공지능(AI)의 도덕교육 적용 가능성과 주요 쟁점들

Ⅴ. 결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