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커버이미지 없음
학술저널

The Characteristics of Individuals With Mental Health Problems in a City Under a Self-Quarantine Order for COVID-19

연구목적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COVID-19) 진단을 받지 않은 자가격리 의무자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진단을 받은 환자와 유사한 수준의 사회적 고립, 외로움, 불안, 우울증 및 두려움에 노출된다. 점점 늘어나는 자가격리자의 수에 비해 이들에 대한 정신건강에 대한 평가가 제한된 상태였다. 본 연구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자가격리 의무자 중 정신 건강 문제가 있는 개인의 특성을 확인하고자 하였다. 방 법 : 2020년 2월부터 2020년 8월까지 한국의 일개 시에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대한 자가격리요청을 받은 3,400명을 대상으로 Clinical Global Impression Severity (CGI-S) 점수를 통하여 정신 건강 문제를 평가하였다. CGI-S 2점 이상을 유증상 군, CGI-S 1점을 무증상 군으로 나눠서 두 그룹 사이의 사회인구학적 요인의 차이를 chi-square 및 Mann-Whitney 검정을 사용하여 분석하 였다. 결 과 :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자가격리 요청을 받은 3,400명의 대상자 중 3,001명을 인터뷰하였고 대상자의 49.2%(n=1,477)가 여성 이었으며 평균 연령은 39.86세였다. 유증상 군은 무증상 군에 비해 평균연령(p<0.0001)이 유의하게 높았고 여성(p=0.001)과 내국인(p=0.001)의 비율도 높았다. 내국인은 외국인보다 정신건강문제와 연관성이 4.73배(confidence interval [CI], 1.74-12.89, p=0.001) 있는 것으로 나타났고, 여성은 남성보다 정신건강문제 관련 연관성이 1.83배(CI, 1.28-2.63, p=0.001)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결 론 : 유증상 군은 무증상 군에 비해 고령인구와 내국인, 여성의 비율이 더 높았다. 따라서 향후 의무적 자가격리 기간 동안 자가격리자들 중 고령자, 내국인 및 여성을 대상으로 정신건강 서비스의 초점을 맞춰야 할 것으로 생각된다.

Objectives : Individuals in mandatory self-quarantine not diagnosed with Coronavirus disease 2019 (COVID-19) are subject to a similar level of social isolation, loneliness, anxiety, depression, and fear as that experienced by patients diagnosed with COVID-19. Our aim was to identify the specific characteristics of individuals with mental health problems under a self-quarantine order for COVID-19. Methods : We contacted 3,400 individuals requested to undergo self-quarantine for COVID-19 by the government from February 2020 to August 2020 in one city in Korea. The Clinical Global Impression Severity (CGI-S) score was used to assess mental health problems. Differences in sociodemographic factors between symptomatic (CGI-S≥2) and asymptomatic (CGI-S=1) individuals were analyzed using chi-square and Mann-Whitney tests. Results : Of 3,400 subjects, 3,001 who were requested to self-quarantine for COVID-19 were interviewed; 49.2% (n=1,477) of subjects were female, and the mean age was 39.86 years. The symptomatic group had a significantly higher mean age (p<0.0001) and higher proportions of females (p=0.001) and Korean nationals (p=0.001) than the asymptomatic group. Korean nationals were 4.73 times (confidence interval [CI]=1.74-12.89, p=0.001) more likely to have mental health problems than non-Korean nationals and females were 1.83 times (CI=1.28-2.63, p=0.001) more likely to have mental health problems than males Conclusion : The symptomatic group consisted of an older population and a higher proportion of Korean nationals and females than the asymptomatic group. We must focus on individuals with nationality of the same country, females, and those of older age for mental health services during mandatory self-quarantine.

Introduction

Methods

Discussion

Conclusions

REFERENCES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