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동유럽발칸연구 제47권 4호.jpg
KCI등재 학술저널

루마니아 설화에서 카이로스(Καιρός)의 전개 양상

Shaping Phase of Kairos in Romanian Fable: Through Convergency Phase of Ancient Miths & Christianity

루마니아 구비문학은 다치아 왕국에서 유래한 신화적 의미와 크리스트교의 종교적 의미가 결합하면서 매우 다양한 양상을 보인다. 고대 신화와 크리스트교의 영향 아래에서 루마니아 사람들은 인간의 시간인 크로노스에 신이 머물다 간 순간인 카이로스를 접목시켜 그들의 운명(運命), 경외(敬畏)와 바람, 기원(祈願) 등을 이야기로 만들었다. 카이로스는 신에 의해 특별한 의미와 목적이 부여된 시각(時刻), 또한 적절한 때, 결정적 순간, ‘기회’라고 정의되는 신의 영역으로 보는 시각이다. 인간의 시간인 크로노스는 자연스럽게 흘러가는 현실에서의 물리적 시간(時間), 즉 해가 뜨고 지는 시간이며, 태어나서 늙고, 병들고, 죽는 생로병사의 시간을 의미한다. 본 연구는 ‘기회’라는 신화적 의미와 크리스트교의 ‘사랑’의 의미를 결합하여 카이로스의 영역을 확장하였다. 그래서 해방적 순간인 기회와 신의 조건 없는 사랑의 순간, 신이 준 기회를 져버리거나 금기한 것을 어겨 크로노스로 회귀하는 세 가지 양상으로 살펴보았다. “일레아나 씸지아나”에서 주인공은 자신에게 주어진 사명을 다하고자 애쓰고, 그 사명에서 해방되는 순간인 기회를 얻는다. 제3자의 목적의식이 개입된 해방적 순간인 기회이자 저주는 주인공에게 기회로 남는다. 신의 조건 없는 사랑의 순간은 인간의 의지와 상관없이 신이 일방적으로 베푸는 기적과도 같다. 주로 임신과 출산에 관한 이야기이다. 반대로 신이 금기시키는 것을 어기고 크로노스로 회귀하는 것 또한 카이로스로 간주한다. 인간은 자신의 어리석음이나 타인의 잘못된 충고로 인해 카이로스를 버리고 크로노스로 돌아가는 실수를 저지른다. 퍼뜨 프루모스는 그가 바랐던 ‘늙지 않는 젊음, 죽지 않는 인생’을 얻어 카이로스의 순간을 살다가 크로노스로 회귀하려는 욕망으로 인해 인간의 모습으로 죽는다.

Romanians who had been influenced by ancient myths and Christianity for a long time fabricated tales of destinies, awe, hopes and yearnings. Time spent with God is Kairos and time of humans is Chronos. Kairos goes with humane subjective perspective with intentions in divine category on opportune and critical timing. Opportunity of freedom did not come easily. For that they obeyed the quests of troubled neighbors and accomplished missions. In “Ileana Simziana” the youngest daughter made journey to prove her mettle for his father. She fulfilled her mission by bring the baptism bowl of remote monastery. Kairos as a moment of liberating intentions occurred when their prayers and curses fulfilled by nuns. The most touching storey is “Făt-frumos, prince charming from the tear”. After the advent of christianity in Romania the birth tale of Făt-frumos relied on Virgin Mary and Jesus. In this tale queen prayed with tears in her eyes everyday. The moment of birth of Făt-frumos is the time of liberation and unconditional divine love. Kairos is the opportune moment of love permitted by God but also returning to Chronus by violating the divine prohibitions. Men made a blunder by his own follies or by following another’s ill-advised advice and they turned back to Chronus abandoning Kairos. In “Youth without age and life without death” Făt-frumos accomplished his ambition to be young forever and to be immortal. His longing to see his parents made him to leave to his own kingdom. But the castle was ruined and his parents died long time ago. He found eternal youth and immortality at Kairos. At Chronus he turned into old man with grey hair and beard. When Thanatos appeared and pulled his arm he got stiffened to death and turned into dust. His desire to turn to Chronus from Kairos of eternal youth and immortality made him die a humane death.

1. 들어가는 말

2. 설화에서 카이로스(Καιρός)의 전개 양상

3. 맺는말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