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차문화산업학 제62집.jpg
KCI등재 학술저널

조선 전기 왕실의 차문화 연구

왕실 다례를 중심으로

조선 전기는 격변하는 시대적 상황과 억불숭유 정책으로 인해 고려시대의 융성했던 차문화도 영향을 받아 다른 양상의 특징을 나타낸다. 왕실의 다례의식이 발전하고 왕실 차문화의 기틀이 다져지는 중요한 시기였다. 왕실에서는 다례의식의 발전으로 인해 조선의 차문화는 계속 이어졌으며, 신진사대부와 유학자들도 자신들의 차생활을 통해 차문화의 전통을 이어나갔다. 고려시대 사원 중심의 융성한 다풍은 조선 왕실의 제례나 사신 맞이 다례 의식으로 변화되기 시작한다. 조선 전기 왕실의 차문화는 주다례, 별다례, 사신 접빈 다례 등 왕실 다례 의식을 중심으로 발달하게 된다. 주다례와 별다례 등이 거행되어 제사다례의 기틀이 다져지고, 국조오례의에 기록된 사신맞이 의례 가운데 접빈다례가 포함되어, 왕실의 다례가 국가의 중요한 의례로 확립되었다.

In the early Joseon Dynasty, the prosperous tea culture of the Goryeo Dynasty was also influenced by the changing circumstances of the times and the policy of suppressing Buddhism and Buddhism, showing different characteristics. It was an important period when the royal tea ceremony was developed and the foundation for the royal tea culture was laid. In the royal family, the tea culture of Joseon continued due to the development of tea ceremony, and the Shinjinsadaebu and Confucian scholars continued the tradition of tea culture through their tea lives. The prosperous tea style centered on the temples of the Goryeo Dynasty began to change into a tea ceremony for the royal family to greet rituals or envoys of the Joseon Dynasty. The prosperous tea culture centered on temples in the Goryeo Dynasty began to change into a ritual for the Joseon royal family or a tea ceremony for an envoy. In the early Joseon Dynasty, the tea culture of the royal family developed around royal tea ceremonies such as Judaerye(주다례), Byeoldaerye(별다례), and envoy receptional tea ceremony. Judaerye and Byeoldaerye were held, laying the foundation for the ritual. The ritual to greet the envoy recorded in “National Jogye-ryeui” included a welcome tea ceremony. Through this, it can be seen that the royal tea ceremony was established as an important ritual of the country.

Ⅰ. 서 론

Ⅱ. 주다례와 별다례의 시작

Ⅲ. 사신 접빈 다례의 의례화

Ⅳ. 결 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