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925070.jpg
KCI등재 학술저널

‘그들’이 사는 안전 : 고소득 청년 여성 1인가구의 범죄두려움에 관한 근거이론 연구

여성 1인가구의 범죄두려움 및 범죄피해 관련 종래 연구들은 여성 1인가구의 범죄두려움 및 범죄피해 정도가 높을 것을 전제하고 주로 양적 자료를 바탕으로 범죄두려움 및 범죄피해 에의 유의한 영향요인을 분석하는 데 초점을 맞추고 있으며, 성별・연령・환경 등에 비해 소득과 같은 경제적인 요인은 비중 있게 고려하지 않았다. 이들 선행연구들과 연구의 초점, 분석자료 및 분석방법을 차별화하여, 본 연구는 생활양식 결정요인으로서의 소득에 주목하는 가운데 고소득 청년 여성 1인가구의 범죄두려움을 분석하고자 하였다. 본 연구에서 서울시에 거주하는 고소득 청년 여성 1인가구 14명을 대상으로 면담조사를 실시하고 Strauss와 Corbin(1987)이 제시한 근거이론의 분석틀에 따라 분석한 결과, 낮은 수 준의 범죄두려움과 조건화된 무서움이 중심 현상으로 파악되었다. 연구참여자들은 여성이자 1인가구로서의 취약성을 인식하면서도 일상적으로는 정제된 주변 환경에 안정감을 느끼고 범죄피해에 대한 불안함을 느끼지 않았다. 성범죄 또는 “묻지마 범죄”와 같은 조건화된 경우 에 한해 연구참여자들은 일시적으로 두려움을 느끼기도 하였으나, 주로 언론 보도를 통해 접 하게 되는 범죄피해는 자신과 관련 없는 타인의 일이라 여겼다. 이는 연구참여자들이 자신의 경제적 능력에 기반하여 고비용의 안전한 주거시설 및 환경을 선택하고 주거지 안전을 강화 함으로써 범죄피해로부터 일정한 거리를 유지해 온 것에 기인한다. 분석결과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향후 소득에 따른 생활양식 차이를 고려하여 여성 1인가 구의 범죄두려움 및 범죄피해 관련 정책이 세밀하게 모색될 필요가 있음을 제언하였다.

Previous studies on the fear of crime and criminal victimization among female single-person households have assumed that these households experience higher levels of fear of crime and criminal victimization. The literature has focused on analyzing significant influencing factors based on quantitative data but have not considered economic factors such as income in comparison to gender, age, and environmental circumstances. By differentiating the focus, data, and analysis methods from prior research, this study attempts to analyze the fear of crime among high-income young female single-person households, with a specific focus on income as a determinant of lifestyle. According to the grounded theory framework proposed by Strauss and Corbin (1987), 14 high-income young female single-person households living in Seoul were interviewed and analyzed in this study. Low levels of fear of crime and conditioned fear were identified as central phenomena. Although the research participants were aware of their vulnerability as biological women and singleperson households, they felt secure in their refined surroundings on a daily basis and did not feel anxious about becoming victims of crime. The high-income young female single-person households felt temporarily fearful only in conditioned cases, such as sexual crimes and/or random violence. However, they primarily considered the crimes they encountered in the media as incidents happening to others and not related to them. This is because research participants have been able to maintain a certain distance from crime by choosing high-cost, safe housing and environments and enhancing housing safety based on their financial abilities. Based on the analysis results, this study recommends that future policies related to the fear of crime and crime victimization among female single-person households be explored in detail, taking into account differences in lifestyle based on income.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