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안전문화연구 제26호.jpg
KCI등재 학술저널

건강소양 향상을 위한 전략

온라인대학과 종교시설을 통한 라이프스타일의학 보급

건강소양은 21세기의 중요한 공중보건 문제로 대두되고 있다. 국민의 건강소양을 강화하는 것은 국민 개개인의 건강과 웰네스를 향상시킬 뿐 아니라 사회·경제적 격차로 인하여 발생하는 건강 불평등 문제 및 고령화가 진행되면서 폭증하고 있는 의료비 문제를 해소할 수 있는 유일하고도 유력한 해법이다. 그러나 아직 우리나라에서는 건강소양에 관한 연구가 미진하며, 특히 성인의 건강소양 향상을 위한 실질적 방안에 대한 연구는 거의 없는 실정이다. 21세기의 질병이라 불리는 만성질환을 예방, 치료하기 위한 근본 해법으로 등장한 라이프스타일의학은 건강소양의 지식과 기술을 이미 체계화하고 있으므로, 이를 보급할 수 있는 경로가 확보된다면 국민 건강소양 증진 사업이 신속히 진행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본 연구는 건강소양의 정의와 의의, 라이프스타일의학의 등장 배경과 효과를 검토한 후, 라이프스타일의학을 중심으로 국민 건강소양 교육을 실시하기 위한 구체적 경로들을 탐색하여 온라인대학과 종교시설을 유력한 경로로 제안하였다. 건강소양 교육은 평생교육의 일환으로 실시되어야 하므로 정규 교육기관, 사회복지시설, 종교시설, 직장 등이 모두 건강소양 교육과 실천의 현장이 될 수 있다. 특히 온라인대학은 그 목적과 교육 콘텐트 개발 역량, 운영 시스템 등 여러 면에서 가장 중심적인 역할이 기대되는 곳이다. 종교시설 역시 건강소양 교육은 물론, 지역사회 상호돌봄의 중심으로서 중대한 기여를 할 수 있는 사회적 자본이다.

Health literacy is emerging as an important public health issue in the 21st century. Strengthening people's health literacy is the only and most powerful way to not only improve the health and wellness of each individual, but also to solve the problem of health inequality caused by social and economic disparities and the problem of rapidly increasing medical costs as the population ages. However, research on health literacy is still insufficient in Korea, and in particular, there is little research on practical measures to improve health literacy in adults. Lifestyle medicine, which has emerged as a fundamental solution to prevent and treat chronic diseases, which are called diseases of the 21st century, has already systematized the knowledge and technology of health literacy, so if a route to disseminate this is secured, projects to promote national health literacy can be carried out quickly. This study examines the definition and significance of health literacy and the background of the emergence of lifestyle medicine and its effects, then explores specific routes for implementing national health literacy education centered on lifestyle medicine, with online universities and religious facilities as the promising routes proposed. Since health literacy education must be conducted as part of lifelong education, formal educational institutions, social welfare facilities, religious facilities, workplaces, etc. can all serve as sites for health literacy education and practice. In particular, online universities are expected to play the most central role in many aspects, including their purpose, capability for content development, and operating system. Religious facilities are also social capital that can make a significant contribution as a center of health literacy education and mutual care in regional communities.

Ⅰ. 서 론

Ⅱ. 이론적 배경

Ⅲ. 건강소양으로서의 라이프스타일의학

Ⅳ. 건강소양 보급 전략

Ⅴ. 결 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