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커버이미지 없음
KCI등재 학술저널

대학생의 ‘경제생활역량’과 영향변인에 대한 탐색적 연구

G 대학을 중심으로

연구목적: 대학생들의 ‘경제생활역량’을 진단하고 ‘경제생활역량’에 영향을 주는 변인들을 탐색하였음. 연구방법: 머니 프레임 진단도구를 사용하여 ‘경제생활역량’을 진단하였고, 머니 파워의 결과치에 영향을 주는 다양한 요인들을 분석하기 위하여 t-test와 ANOVA를 실시하였고, 상관관계분석과 다중회귀분석을 실시하였음. 연구결과: 개인 요인(성별, 나이, 학년, 용돈, 저축/투자, 기부/나눔, 자력수입)과 가정 요인(어머니 직업, 가족간에 재정대화), 경제교육 요인(경제 관련 교육 경험, 처음 교육받은 시기, 가정의 경제 관련 교육, 경제 콘텐츠 이용률, 이용 콘텐츠), 경제생활 요인(재정 위기경험, 수입과 지출에 대한 인식, 소비지출 기록, 저축, 저축상품 이해, 예산수립, 금융정보 소스, 은퇴 재무설계, 금융 신뢰)와 같은 요인들이 ‘경제생활역량’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음. 논의 및 결론: 가정에서부터 경제관련 교육이 이루어지도록 하는 문화 정착의 방안과 학교에서의 경제교육의 현실화 방안이 필요함.

Purpose: The Economic-life competencies of college students were measured and variables affecting these competencies were analysed. Method: Economic-life competencies were measured using the Money-Frame Scale, and t-test and ANOVA were performed to analyze various factors affecting money power, and correlation analysis and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ere conducted. Results: Personal factors (gender, age, grade, pocket money, savings/investment, donation/sharing, self-income), Family factors (mother's occupation, financial conversation at home), Economic education factors (economics-related education, time of first economic education, economics-related education at home, economic content usage rate & contentd), Economic life factors (financial crisis experience, awareness of income and expenditure, consumption expenditure records, savings, understanding of savings products, budgeting, financial information sources, retirement financial planning, financial trust) have been shown to increase Economic-life competencies. Conclusion: There is a need for establishing the culture that allows economics-related education at home and a plan to make practical economics education in schools.

Ⅰ. 서론

Ⅱ. 이론적 배경

Ⅲ. 연구 방법

Ⅳ. 연구 결과

Ⅴ. 논의 및 결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