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동방학지 제206집.jpg
KCI등재 학술저널

신자유주의적 전환 이후, 미술관과 커뮤니티의 관계설정 및 그 난점

The Neoliberal Turn and the Crux of the Art Museum-Community Relationship : Focusing on the case of Buk-Seoul Museum of Art

본 연구는 커뮤니티라는 미술관의 정책담론이 신자유주의적 전환이라는 사회적 조건 위에서 미술관과 관람객, 그리고 이 양자의 관계가 새롭게 규정되는 측면을 어떻게 드러내는지를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 사례를 통해 살펴보려 했다. 이를 위해 먼저 커뮤니티 담론의 원천이 되는 신박물관학을 신자유주의적 전환과의 관계 속에서 재검토함으로써, 신박물관학의 ‘관람객 주권’ 개념이 내포하고 있는 이질적인 관람객상, 즉 저항적·대안적인 관람객과 신자유주의적인 소비자-관람객이라는 양가성에 대해 논한다. 이러한 이론적 논의를 바탕으로 본 연구는 한국의 미술관정책을 둘러싼 신자유주의적 전환과 서울시립미술관의 ‘포스트 뮤지엄’ 비전이 어떻게 결합되었는지, 그 이론적 난점은 무엇인지를 규명한다. 또한 그러한 조건 위에서 북서울미술관의 건립 및 운영이라는 정책적·제도적 실행의 측면이 어떻게 ‘관람객 주권’ 개념에 내재되어 있는 신자유주의적 주체성, 즉 소비자 주권을 활성화하고, 커뮤니티 담론을 소비자 민주주의의 정치적 실천 속에 재위치시키게 되는지를 살펴본다. 그럼으로써 신박물관학의 비판적·대안적 전망들이 신자유주의의 지배논리로서 포섭되고 제도화되는 구체적인 과정들을 문제화하고자 했다.

This study analyzes the museum policy discourse of “community” and how it reflects the redefinition of museums, visitors, and their relationship under the social conditions of the neoliberal turn, through the case study of the Buk-Seoul Museum of Art. The study begins by re-examining New Museology, the source of the community discourse, in relation to the neoliberal turn. It then discusses the ambivalence of the two different models of museum visitors implied by the concept of “visitor sovereignty” in New Museology: the resistant/alternative visitor and the neoliberal consumer-visitor. This study identifies the ways in which the neoliberal transformation of Korean museum policy and the Buk-Seoul Museum of Art’s “post-museum” vision are linked, and the theoretical challenges they pose based on these theoretical discussions. Additionally, this study examines the manner in which the neoliberal subjectivity embedded in the notion of “visitor sovereignty” or “consumer sovereignty” is activated through the policy and institutional practices of the museum. Furthermore, it analyzes how the community discourse is repositioned within the political practice of consumer democracy. In doing so, this study seeks to problematize the specific ways in which critical and alternative perspectives of New Museology are subsumed and institutionalized as the dominant logic of neoliberalism.

1. 서론: 미술관과 신화적 정책담론으로서의 ‘커뮤니티’

2. 신자유주의적 전환과 ‘관람객 주권’

3. 신자유주의적 전환과 서울시립 북서울미술관의 난점

4. 결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