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부동산정책연구 제25집 제1호.jpg
KCI등재 학술저널

과학기술과 재난에 강한 도시: 도시복원력에서 기술의 역할

This paper navigates the historical discourse on the intricate relationship between science, technology, and the environment, scrutinizing the impacts of industrial revolutions on capitalism and prompting a reevaluation of policies for environmental sustainability. Emphasizing the oversight in a risk society, it contends that a civilization rooted in scientific rationality reproduces risk, as evident in the normal accidents theory. A critical economist's perspective challenges assumptions about high-tech safety devices, revealing unintended consequences. Shifting focus to future cities, the paper explores the dynamics of urban threats, particularly in the context of overcrowded scenes exemplified by the Itaewon tragedy. Climate change and infectious diseases reshape urban development, necessitating eco-friendly space development and a paradigm shift towards low-density, non-metropolitan areas. Examining the uncertainty and disaster preparedness in future cities, the narrative reflects on the profound impact of COVID-19, advocating for a paradigm shift towards low-density development for enhanced risk resilience. It calls for social science and humanistic research to understand the social impacts of the pandemic.

본 논문은 과학, 기술, 환경의 복잡한 관계에 대한 역사적 담론을 탐색하면서 산업혁명이 자본 주의에 미친 영향을 고찰하고 환경적 지속가능성을 위한 정책의 재평가를 탐색한다. 위험사회에서의 관점에서 정상사고이론을 재해석하며 과학적 합리성에 뿌리를 둔 문명이 위험을 재생산한다고 주장 한다. 비판적 경제학자의 관점에서 첨단 안전장치에 대한 가정에 도전하여 의도하지 않은 결과를 드 러낼 수 있음에 주목한다. 본 논문은 특히 이태원 참사로 대표되는 인구 과밀의 맥락에서 도시 위협 의 역학 관계를 고찰하며 미래 도시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짚어본다. 미래 기후변화와 전염병 발생은 향후 도시개발 환경을 변화시켜 친환경적인 공간 개발과 비수도권 저밀도 지역으로의 패러다임 전환 이 필연적임을 주장한다. 미래 도시의 불확실성과 재난 대비 도시복원력 향상을 위해 등장한 스마트 시티가 과학기술과 환경의 조화로운 대안이 될 수 있음을 기대한다.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