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커버이미지 없음
KCI우수등재 학술저널

14C연대 분석을 통한 중서부지방 신석기시대 편년 연구

A Study of the Neolithic Chronology of Central-Western Korea through the Use of Radiocarbon Analysis

  • 189

그동안 중서부 신석기시대 편년 연구는 토기 문양의 변화가 시간적 흐름을 반영하고 있다는 전제 아래 진행되어 왔다. 하지만 중서부지방 신석기시대 유적은 층위상이나 유구 간 중복이 거의 없어 이를 객관적으로 검증할 수 없었다. 14C연대 측정 자료를 보조적으로 활용하고는 있지만 연구자의 편년관에 맞지 않는 측정치는 검증없이 무시되고, 오류 가능성에 대한 부정적인 측면이 강조되어 활용도는 높지 않은 실정이다. 하지만 14C연대 측정법은 통계적인 방법으로 산출된 연대로 검증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다. 이에 본고에서는 14C연대 측정 자료를 주 분석 대상으로 하여 중서부지방 상대편년을 설정하였다. 14C연대는 4개의 소지역별로 분석하여 각 지역별 단계를 설정하였으며, 이를 생계·주거체계 및 토기 문양의 변화와 종합하여 I기(4500~3600 calBC)와 II기(3600~1500[1000?] calBC)로 크게 구분하고 II기는 다시 전반(3600~3000 calBC)–중반(3000~2600 calBC)–후반(2600~1500[1000?])으로 세분하였다. 필자의 편년은 기존의 연구와 전체적인 흐름에서 유사하며 크게 배치되지는 않는다. 가장 다른 점은 문양 형식학을 바탕으로 토기 문양의 상대 서열을 정한 후 절대 연대를 참조하여 분기의 상한과 하한을 설정한 것과 달리 교정연대 분석을 통해 먼저 유적 및 유구의 상대 서열을 설정한 것이다. 기존의 편년 연구가 유구의 중복이나 층위, 절대 연대 등 객관적인 자료를 통해 증명될 수 없었던 것에 비해서는 14C연대 측정 자료를 기준으로 삼은 필자의 편년이 좀 더 객관적이며 설득력이 있다고 판단된다.

The chronological study of the Neolithic of Central-Western Korea has progressed under the premise that change in ceramic decoration patterns reflects time flow. However, this cannot be proven objectively because there is almost no overlap between layers or artifacts at the Neolithic sites of the Central-Western region. At present, radiocarbon dates are used as a supplementary resource that is easily ignored when the results do not fit the researcher’s chronological scheme. In addition, as the negative aspects of radiocarbon dating (i.e. the possibility of error) have been emphasized, it has not been much utilized. However, radiocarbon dating is advantageous in that, as it is calculated by a statistical method, it can be objectively proven. Therefore, in this paper, an attempt is made to establish a relative chronology of the Central-Western region with radiocarbon dates providing the main set of data. Radiocarbon dates were obtained for four sub-regions, and chronological phases were established for each sub-region. Based on this, and also by considering changes observed in subsistence, dwellings, and pottery, the Neolithic of Central-Western Korea is divided into three phases: Phase I(4,500~3,600 calBC), Phase II(3,600~1,500[1,000?] calBC), and Phase II which is subdivided into the early(3,600~3,000 calBC), middle(3,000~2,600 calBC), late(2,600~1,500[1,000?]) phases. This relative chronology is broadly similar to the existing research. The greatest difference from the existing research is that, rather than using radiocarbon dates to first establish upper and lower time limits and then constructing a relative chronology of pottery based on the form analysis of its patterns, radiocarbon dates were used to establish the relative sequence of the sites and features. It may be argued that this method of chronological research is more persuasive as it is based on objective radiocarbon data rather than the overlap of features, layers, etc., which cannot be objectively proven.

| 목차

Ⅰ. 서론

Ⅱ. 기존 편년에 대한 비판적 검토

Ⅲ. 14C연대 분석을 통한 소지역별 단계 설정

1. 14C연대 분석 기준

2. 14C연대 분석 결과

Ⅳ. 14C연대 분석을 통한 중서부지방 상대편년

1. I기(3600 calBC 이전)

2. II기(3600 calBC 이후)

Ⅴ. 결론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