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표지.JPG
KCI등재 학술저널

사회적 관계망이 독거노인의 고독감에 미치는 영향

Influence of social network on loneliness among the elderly living alone: Focusing on moderating effect of housing type

본 연구의 목적은 사회적 관계망이 독거노인의 고독감에 미치는 영향에서 주거유형의 조절효과를 파악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 경상북도 P시에 거주하는 60세 이상 독거노인 460명을 분석하였다. 위계적 다중회귀분석 결과, 주거유형과 상관없이 정서적·정보적 관계망은 독거노인의 고독감 감소에 영향을 주었다. 한편, 주거유형은 도구적·사회활동적 관계망이 독거노인의 고독감에 미치는 영향을 조절하였다. 구체적으로, 비자가 거주 독거노인에게는 도구적 관계망이, 자가 거주 독거노인에게는 사회활동적 관계망이 고독감 감소에 영향을 주었다. 이러한 연구결과에 근거하여, 독거노인의 고독감을 완화하기 위한 사회복지실천적 함의를 제시하였다.

Focusing on the moderating effect of housing type, this study aimed to identify the influences of social network and housing type on loneliness among the elderly living alone. For the survey, this study recruited the elderly living alone (n=460) in Gyeongsangbuk-do providence, South Korea. Hierarchical multiple regression analyses found that the emotional and informational networks negatively influenced on the elderly’s loneliness regardless of housing type. As well, the analyses identified the moderating effect of housing type on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social network and loneliness. Specifically, the instrumental network was strongly related to decreasing loneliness among non-homeowners; however, the social activity network was strongly associated with decreasing loneliness among homeowners. Following these findings, this study discussed the implications on social work practice for the elderly living alone.

Ⅰ. 서 론

Ⅱ. 이론적 배경

Ⅲ. 연구방법

Ⅳ. 연구결과

Ⅴ. 결 론

참고문헌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