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표지.JPG
KCI등재 학술저널

한국 여성의 탄수화물/지질 섭취가 대사증후군에 미치는 영향: 국민건강영양조사(2007-2016)를 중심으로

본 연구는 2007~2016 국민건강영양조사 자료를 이용하여 한국 여성의 탄수화물과 지방 섭취 수준에 따른 대사증후군 유병율에 대한 연관성을 파악하고자 실시하였다. 연구대상은 만 19~69세의 여성으로 임신 또는 수유중인 경우를 제외한 총 22,850명을 중심으로 분석하였다. 식이 섭취 조사는 24 시간 회상법을 이용하여 탄수화물과 지방의 섭취량에 따라 5가지 군으로 구분하였다. 교란 변수(연령, 가구소득, 흡연, 음주, 운동, 에너지 섭취량, 체질량 지수, 단백질 섭취량)을 통제한 후, 들을 통제한 후, 회귀분석과 일반 선형 모형으로 탄수화물 및 지방 섭취율에 따른 대사증후군 구성요소와의 관계를 분석하였다. 탄수화물을 가장 많이 섭취하는 군은 가장 적게 섭취하는 군에 비해 중성지방(p for trend=0.04), 허리둘레(p for trend<0.01), 그리고 수축기 혈압(p for trend<0.01) 이 유의하게 높았으며, HDL 콜레스테롤(p for trend<0.01)은 낮았다. 지방을 가장 많이 섭취하는 군은 적게 섭취하는 군에 비해 허리둘레(p for trend=0.02), 중성지방(p for trend<0.01), 그리고 수축기 혈압(p for trend<0.01)은 낮았던 반면, HDL 콜레스테롤 (p for trend<0.01)은 더 높았다. 또한 탄수화물을 가장 많이 섭취하는 군에서 대사증후군 유병율이 나타났으며(5th quintile vs. 1st quintile, OR: 1.32; 95% CI: 1.11 to 1.57) 지방을 가장 많이 섭취한 군에서는 대사증후군 유병율이 더 적게(5th quintile vs. 1st quintile, OR: 0.73; 95% CI: 0.61 to 0.86) 나타났다. 연구 결과, 한국 여성에 있어서 과도한 탄수화물의 섭취와 적은 지방의 섭취는 대사증후군의 유병율과의 관계가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The objective of the study was to examine the associations of dietary carbohydrate and fat intake with the prevalence of metabolic syndrome in Korean women. A cross-sectional study was employed based on data from the Korea National Health and Nutrition Examination (2007-2016). A total of 22,850 women aged 19 to 69 years were studied after excluding responses from pregnant or lactating women and those with missing metabolic values. Dietary intake data were collected with a 24-hour recall method. Dietary carbohydrate and fat intakes were divided into quintiles. After controlling for confounding variables, a multivariable logistic regression and general linear model were used. The findings indicated that HDL cholesterol levels were lower (p for trend<0.01), while triglyceride levels (p for trend=0.04), waist circumference (p for trend<0.01), and systolic blood pressure (p for trend<0.01) were higher among participants in the highest quintile of carbohydrate intake compared to those in the lowest quintile. Participants in the highest quintile of fat intake had lower waist circumference (p for trend=0.02), triglyceride level (p for trend<0.01), and systolic blood pressure (p for trend<0.01), while higher HDL cholesterol level (p for trend<0.01) compared to those in the lowest fat intake quintile. Metabolic syndrome was more likely to be present in the highest quintile of carbohydrates intake than in the lowest quintile (5th quintile vs. 1st quintile, OR: 1.32; 95% CI: 1.11 to 1.57). However, metabolic syndrome was less likely to be present in the highest quintile of fat intake than in the lowest quintile (5th quintile vs. 1st quintile, OR: 0.73; 95% CI: 0.61 to 0.86). This study revealed that high dietary carbohydrate intake and low dietary fat intake were associated with metabolic syndrome in Korean women.

Ⅰ. Introduction

Ⅱ. Research Methods

Ⅲ. Results

Ⅳ. Discussion

Ⅴ. Conclusion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