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표지.JPG
KCI등재 학술저널

중등 교사의 정서조절이 교사 직무스트레스, 소진, 효능감에 미치는 영향

본 연구는 중등 교사의 정서조절이 교사의 직무와 관련한 심리적 요인에 어떠한 영향을 미치는 지 알아보려는 데 목적이 있다. 정서조절의 경우 학습자의 정서조절이 주로 연구되었으나 교사의 정서조절은 교사의 학교현장에서의 안녕감과 연관되어 있다는 점에서 중요한 변인이다. 본 연구에서는 교사의 정서조절이 교사의 직무스트레스, 소진, 교사효능감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았다. 본 연구는 중ㆍ고등학교 교사 434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하여 결과를 분석하였다. 선행 연구를 기반으로 설정한 연구가설은 교사의 정서조절은 교사의 직무스트레스, 교사의 소진을 부적으로 예측하고 교사효능감을 정적으로 예측할 것으로 기대하였다. 중등교사의 정서조절을 독립변인, 인구통계학적 변인을 통제변인으로 설정하였고, 교사 직무스트레스, 교사의 소진, 교사효능감이 종속변인으로 설정하여 중다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분석 결과, 가설 설정대로 중등 교사의 정서조절은 교사 직무스트레스와 소진을 부적으로 유의하게 예측하였고, 교사효능감을 유의하게 정적으로 예측하였다. 결과를 토대로 연구의 시사점과 후속연구에 대한 제안이 이루어졌다.

In this study, the effects of teachers’ emotional regulation on job stress, burnout, and teacher-efficacy were explored. The emotional regulation research area has been investigated mainly for students and teacher’s emotional regulation gained researchers' attention recently. A survey of 434 middle and high school teachers in the Seoul, Kyunggi, and Incheon regions was selected for this study. The control variables are sex, length of career experiences, class teacher or not, appointment or not, public vs. private school, middle school vs. high school variables. From analysis of the results of this study, teachers’ emotional regulation had significantly negative effects on job stress, burnout, and significantly positive effects on teacher-efficacy. Further implications for this research were discussed.

로딩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