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검색
최근 검색어 전체 삭제
다국어입력
즐겨찾기0
복지상담연구 표지.png
KCI등재 학술저널

부모의 정서조절곤란 잠재프로파일 분류와 예측요인 검증: 자녀 집행기능곤란의 차이

Analysis of Latent Profile of Parents’ Emotion Dysregulation and the Predictive Factors: Differences in Children’s Executive Function

본 연구는 부모의 정서조절곤란에 따른 잠재프로파일을 분류하고 잠재프로파일 별 자녀 집행기능곤란의 차이를 확인하고자 하였다. 또한, 잠재프로파일의 분류를 예측하는 요인으로서 부모의 자아존중감과 주관적 행복감의 영향력을 살펴보고자 하였다. 이를 위해 본 연구에서는 한국아동패널(PSKC)의 13차 년도 조사에 참여한 부모와 자녀 등 595가구를 연구대상으로 하여 잠재프로파일분석과 일원배치 분산분석, 다항 로지스틱 회귀분석을 실시하였다. 연구결과를 살펴보면, 부모의 정서조절곤란은 3개의 잠재프로파일로 분류되었으며, 각각 ‘저위험 집단’(25.9%)과 ‘중위험 집단’(53.4%), ‘고위험 집단’(20.7%)으로 명명하였다. 둘째, 잠재프로파일 별 자녀의 집행기능곤란의 차이를 살펴본 결과, 집행기능곤란은 ‘저위험집단’이 가장 낮은 점수를 보였고 나머지 두 집단 간에는 유의한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 셋째, 부모의 정서조절곤란 프로파일 분류에 자아존중감과 주관적 행복감은 유의한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그 영향력은 잠재프로파일에 따라 상이한 양상을 나타내었다. 마지막으로 이러한 연구결과를 바탕으로 기존의 연구들과 논의하고, 결론적으로 부모의 정서조절곤란을 해소해주기 위해 정서조절곤란의 수준에 따라 상이한 개입이 효율적일 수 있음을 함의로 제시하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classify the latent profiles of parents’ emotion dysregulation, to verify the effects of their self-esteem and subjective happiness as the predictors and to identify the differences in children’s executive function by these latent profiles. The subjects of this study were 595 parents and children who participated in the 13th Panel Study of Korea Children. The data were analyzed by latent profile analysis(LPA), analysis of variance, and multinomial logistic regression analysis using Mpuls 8.9 and SPSS 23.0. Major findings are as following. First, there were three different latent profiles, named Low-risk group(25.9%), Mid-risk group(53.4%) and High-risk group(20.7%) were found. Second, there were significant differences in children’s executive function by the latent profiles. Low-risk group had the lowest score for the executive function, and there was no significant difference between Mid-risk and High-risk group. Third, self-esteem and subjective happiness of parents had a significant effect on the classification of the latent profiles. These results showed that parent’s emotion dysregulation can cause children’s executive function by classifying the latent profiles of parents’ emotion dysregulation and examining the differences in children’s executive function between the profiles. Finally, based on these findings, we discuss the existing research and conclude with the implication that different interventions may be effective depending on the level of emotional dysregulation in order to address parental emotional distress.

Ⅰ. 서론

Ⅱ. 연구 방법

Ⅲ. 연구결과

Ⅳ. 논의 및 결론

로딩중